기사입력시간 : 2010-10-14

“노무현 독도 문제 때 일본 함정에 발포령”

고 노무현 대통령이 독도 문제와 관련해 일본과의 군사충돌까지 불사하며 독도 영유권을 사수하려 했었음을 보여주는 일본 쪽의 증언이 나왔다.



10일 <산케이> 신문에 따르면 지난 2006년 일본이 함정을 보내 우리나라의 독도 주변 해양조사를 방해했을 때 노무현 당시 대통령이 일본 함정에 대한 발포 명령을 내렸고 이로 인해 일본이 철수했다고 한다.



<산케이>는 당시 일본 관방장관이었던 아베 신조 전 통리가 9일 도쿄 분쿄구의 다쿠쇼쿠대에서 열린 이 대학 창립 110년 심포지엄에서 이런 사실을 최초로 공개했다고 전했다.


아베 전 총리는 2006년 7월 한국해양연구원 소속의 해양조사선이 독도 주변 조사에 대해 해상보안청 순시선을 보내 이의 중단을 요구했을 때 주변 해역에 한국 쪽 해군 함정이 배치되어 있었다고 주장했다. 그는 “위협사격 명령이 노무현 대통령으로부터 은밀하게 내려왔다”며 자신은 한국 쪽의 해양조사를 막을 경우 총격전이 발생할 것으로 판단해 조사 저지 활동을 중단시켰다고 덧붙였다.


(한겨레)



2010.10.14. 독도본부
www.dokdocenter.org





  기사입력시간 : 2010-10-14

이 뉴스클리핑은 http://dokdocenter.org/dokdo_news/에서 발췌된 내용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