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입력시간 : 2009-02-11

경북도의회 '안용복 재단' 조례 마련

조선시대 때 일본에 건너가 '독도'가 우리의 땅임을 확인한 안용복 장군의 정신을 계승.발전시키고 범국민적 독도사랑운동의 구심점 역할을 하게 될 '안용복재단'의 설립과 운영을 위한 조례안이 마련됐다. 경북도가 마련해 10일 개회한 제231회 경북도의회 임시회에 제출한 조례안은 안용복재단의 설립 근거.목적과 이유, 사업 계획 등을 주요 내용으로 하고 있다.


조례안에 따르면 안용복재단은 안용복 장군 등 울릉.독도관련 역사인물의 선양사업과 울릉.독도 발전을 위한 학술조사.연구사업 등을 하는 것과 함께 청소년 바다교실 등을 통한 독도탐방 지원사업을 하게 된다.


또 독도주민 지원사업과 국가 및 지방자치단체가 위임.위탁하는 사업은 물론 도지사의 승인을 얻어 공익을 벗어나지 않는 범위에서 수익사업도 할 수 있게 된다.


이번에 도의회에 제출된 조례안은 오는 20일까지 열리는 231회 도의회 임시회 기간에 심의를 거쳐 의회를 통과하면 공포.시행된다.


한편 경북도는 안용복재단 설립을 위해 지난해말 학계와 종교.법조계 등 다양한 분야의 인사 21명이 참여하는 재단설립 발기인대회를 가졌으며, 조만간 재단출범식을 열어 범국민적 독도수호의지를 다질 계획이다.


매일경제 2009년 2월 11일자 (대구=연합뉴스) 이강일 기자



*2009.02.11. 독도본부 www.dokdocenter.org

  기사입력시간 : 2009-02-11

이 뉴스클리핑은 http://dokdocenter.org/dokdo_news/에서 발췌된 내용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