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입력시간 : 2007-04-13

일본 수산청, 한일 수산자원관리협의 이달 개최


한국과 일본 정부가 독도 주변의 잠정수역을 포함한 동해의 수산자원 관리 방안을 모색하기 위한 당국 간 협의를 이달 말 개최한다고 일본 언론이 13일 보도했다. 양국 수산당국은 이달 26일께 일본 시즈오카(靜岡)현에서 첫 국장급 협의를 갖기로 일정을 조정 중이다.



당국자들은 협의에서 잠정수역을 포함한 동해 일대 수역에서 남획 등으로 고갈이 우려되는 어종을 비롯한 수산자원 전반에 대한 현상평가에 착수할 것으로 보인다고 언론은 전했다 도쿄신문은 일본 시마네(島根)현 의회의 ‘다케시마(독도)의 날’ 조례 제정으로 한때 이 협의의 개최가 불투명했으나 양국이 독도영유권이 어업문제와는 직접 관계가 없다는 데 인식을 같이하고 협의 개최에 합의했다고 설명했다.

일본은 이 협의를 통해 장기적으로는 잠정수역에서 어선 숫자의 규제 등 조업조건 설정까지 합의한다는 구상이다. 양국은 지난 1999년 한일어업협정을 체결, 양국 어선이 공동조업할 수 있는 잠정수역을 설정하고 자원관리 방안을 추후 검토하기로 했으나 독도영유권 문제 등으로 협의가 진전되지 못했다.


(도쿄연합) 2005. 4. 13.매일신문

  기사입력시간 : 2007-04-13

이 뉴스클리핑은 http://dokdocenter.org/dokdo_news/에서 발췌된 내용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