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입력시간 : 2007-04-13

시마네현 - 오키시마, 정부에 다케시마 문제 소관 부서 신설 요청

다케시마 영토권 확립 오키 기성(期成)동맹회 회장 마츠다 카즈히사•시마네현 오키노시마쵸장이 1일, 관저를 방문해 시모무라 하쿠분(下村博文) 관방부 장관에게, 정부내에 다케시마(한국명•독도)의 영토권 문제를 담당하는 부서를 신설할 것 등 5가지를 요구했다.


마츠다 쵸장은「대책본부가 있는 북방영토 문제와 성질이 다른 것은 이해하고 있지만, 지역민의 요구를 총괄하는 창구가 있어 마땅하다」라고 주장. 이 문제에 대한 정부의 대처 강화를 재촉했다.


이 외 국제사법재판소에의 제소에 의한 문제 해결이나「국립 다케시마 어로(漁撈) 역사 기념관」의 건설 등을 요구했다.

시모무라 관방부 장관은 구체적인 답변은 하지 않았지만「한 걸음씩 앞으로 나아가고 싶다」라며, 검토 과제라는 인식을 나타냈다.


'06/12/02 산음중앙신보


번역, 정리: 독도본부 www.dokdocenter.org

  기사입력시간 : 2007-04-13

이 뉴스클리핑은 http://dokdocenter.org/dokdo_news/에서 발췌된 내용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