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입력시간 : 2007-04-13

(해류조사) '일본 정부, 한국 해류조사시 대항 해양조사 실시'

(도쿄=연합뉴스) 신지홍 특파원 = 일본 정부는 한국이 다음달 예정대로 독도 주변 해역에서 해류조사를 실시할 경우 대항조치로서 같은 해역에서 '해양조사'로 맞서는 쪽으로 검토를 시작했다고 교도통신이 외무성 고위 관계자를 인용해 30일 보도했다.



이 관계자는 "한국이 조사하면 일본도 어떠한 형태이든지 조사를 한다"면서 "한국측이 실시하려는 것은 해류조사"라며 한국과 같은 형태로 조류의 속도, 염분농도 등에 관한 해류조사를 염두에 두고 있음을 시사했다고 교도통신은 전했다.



이 관계자는 일본측이 지난 4월 강행하려다 포기한 동해 수로측량계획의 재추진에는 부정적 입장을 밝혔다.



다만 조사주체인 해상보안청은 일본이 보유한 독도 주변 해역의 지형정보가 낡은 만큼 수로측량조사를 재시도하려는 의사가 있다고 교도통신은 덧붙였다.



한국 정부는 독도 주변 해역을 포함한 동해 일대에서 다음달 3-14일 예정대로 해양조사원의 해류조사를 실시한다는 방침을 굳힌 것으로 알려졌다.



양측이 타협 없이 현 단계의 방침을 밀고 나간다면 지난 4월 일본의 동해 수로측량 계획에 우리 정부가 강력 반발하면서 야기됐던 갈등이 재연될 소지가 없지 않은 것으로 도쿄 외교가는 관측하고 있다.



shin@yna.co.kr 2006년 06월 30일(금) 오후 11:06  연합뉴스

  기사입력시간 : 2007-04-13

이 뉴스클리핑은 http://dokdocenter.org/dokdo_news/에서 발췌된 내용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