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입력시간 : 2007-04-13

《어업협정》일본 정부,어업협정 조기타결 촉구…『한국과 11월합의 희망』

일본 정부는 현재 교섭중인 한일(韓日)간 새 어업협정을 11월중에 타결할 수 있도록 한국 내의 조정을 서둘러 줄 것을 한국 정부에 촉구하고 있다고 니혼게이자이신문이 26일 보도했다.  


일본측은 다음달 중순 리펑(李鵬) 중국 총리의 방일때로 예정된 중일(中日)어업협정 조인에 맞춰 한일 어업협정도 타결, 내년 1월 정기국회에서 동시에 비준을 받기를 바라고 있다고 니혼게이자이는 전했다.  


한일 양국은 지금까지 9차례의 실무협의에서 배타적 경제수역(EEZ) 경계선 획정에 앞서 「존(Zone) 방식」에 의한 잠정수역을 설정한다는 데는 합의했으나 독도 주변 해역 등에서 쌍방의 독자 및 공동관리구역을 어디까지 하느냐를 놓고 견해차를 보이고 있다.  


일본 정부가 한국측에 어업협정 교섭의 조기타결을 촉구하고 있는 것은 대한(對韓) 강경론을 주장해온 자민당 등 정치권이 기존 어업협정 파기를 계속 요구하는 등 일본 내에서 압력이 높아지고 있기 때문이다.  


〈동경〓권순활특파원〉 1997.10.26. 동아일보

  기사입력시간 : 2007-04-13

이 뉴스클리핑은 http://dokdocenter.org/dokdo_news/에서 발췌된 내용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