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입력시간 : 2019-03-22

‘일본해’ 논란 구글…이번엔 울산 태화강을 ‘야마토 리버’로








구글이 울산의 대표 관광명소인 태화강을 ‘야마토 리버(야마토 강)’라는 일본어 명칭으로 잘못 표기해 울산시의 항의를 받고도 두 달 가까이 방치하고 있는 것으로 21일 드러났다.



야마토는 일본을 다르게 부르는 이름이기도 하고 일본 중부지역에 위치한 도시의 명칭이기도 하다. 일각에서는 “태화강의 태화’(太和)라는 한자와 비슷한 야마토 한자를 잘못 번역·오기한 것”이라는 추측도 나온다. 울산시는 지난 1월 23일 해당 사실을 확인한 후 구글에 “잘못된 태화강의 영문 이름을 바로 잡아달라”고 공식 요청했지만 두 달이 흐른 지금도 변경하지 않은 상태다.



또 구글은 태화강 하구를 ‘일본해’로 표기해놓고 괄호 안에 ‘동해로도 알려져 있음’이라 소개하기도 했다. 일본해 설명 역시 이전에 확인돼 수정을 요청한 상태이지만 아직 잘못된 내용이 노출돼있다. 과거 구글은 국내 동해를 ‘일본해’로 표기하고 위안부 피해자에 대해 ‘매춘부’라는 표기를 사용하는 등 몇 번 표기 논란에 휩싸인 바 있다.



이번 논란에 네티즌들은 해당 페이지에 한국어나 영어로 “태화강은 울산에 있는 강이고, 일본 야마토 강이 아니다”, “태화강 하구는 일본해가 아니다. 이는 정말 잘못된 표기로 동해로 빨리 수정해달라”고 댓글을 쓰는 등 신속한 수정을 요청하고 있다 [서울경제 2019.03.21]



독도본부 2019.03.22 www.dokdocenter.org
  기사입력시간 : 2019-03-22

이 뉴스클리핑은 http://dokdocenter.org/dokdo_news/에서 발췌된 내용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