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입력시간 : 2015-01-22

日, '독도=일본영토' 주장 방위백서 한글판 배포

국방부는 일본 정부가 독도를 일본 영토로 명시한 자국의 방위백서 한글판을 최근 배포함에 따라 21일 주한 일본대사관 무관을 초치해 엄중 항의했다고 밝혔다.



국방부의 한 관계자는 이날 기자들에게 "일본 정부가 방위백서 요약본을 우리말로 번역해서 배포했다"며 "이에 박철균 국방부 국제정책차장이 오늘 오전 9시50분에 야마노 마사시 주한 일본 무관을 초치해 그러한 부당한 행위가 다시 발생하지 않도록 엄중 항의했다"고 전했다.





↑ 일본 방위성이 제작한 2014년도 방위백서 한글 요약판에 독도가 "다케시마"(竹島·일본이 주장하는 독도의 명칭)라고 표기돼 있으며 일본의 영토로 분류돼 있다.







 ↑ 2014년도판 일본 방위백서에도 독도를 "다케시마(竹島·)"라고 표기한 지도가 실려 있다.



이 관계자는 "방위백서 한글판에는 그림이 있는데 독도가 일본 영토라고 표시하고 있다"며 "주한 일본대사관 무관이 지난 13일 합동참모본부 정보본부에 방위백서 한글판 50여부를 전달했고 정보본부는 어제(19일) 국방부 정책실로 보냈다"고 말했다.



그는 "오늘 주한 일본대사관 무관을 초치해 강력 항의하면서 50여부를 모두 돌려줬다"고 전했다.이와 관련, 군 당국이 독도를 일본 영토로 명기한 일본 방위백서 한글판을 전달받고도 일주일 가까이 사실상 방치하고 늑장대응을 했다는 지적도 나오고 있다.



일본 정부는 방위백서를 통해 '독도는 일본 땅'이라는 주장을 2014년도 판까지 10년째 반복하고 있으나 독도 영유권 주장이 담긴 방위백서 한글판을 배포한 것은 이번이 처음인 것으로 알려졌다.



일본의 이런 '도발' 행위는 국교정상화 50주년을 맞아 한일관계 개선을 위한 전환점을 마련해야 한다는 주장이 제기되는 가운데 나온 것으로 또 하나의 악재가 될 것으로 보인다.[연합뉴스 2015.01.21]



독도본부 2015.01.21 www.dokdocenter.org

  기사입력시간 : 2015-01-22

이 뉴스클리핑은 http://dokdocenter.org/dokdo_news/에서 발췌된 내용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