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입력시간 : 2013-12-12

日정부 '독도 영유권 주장 동영상' 9개 언어로 제작해 유튜브에 올려





 일본 정부가 11일 독도 영유권을 주장하는 내용의 동영상<사진>을 한국어 포함, 9개국 언어로 제작해 유포했다.


일본 외무성은 이날 홈페이지에 '다케시마(竹島·독도의 일본식 표현)-법과 대화에 의한 해결을 지향하며'라는 1분 27초짜리 동영상을 한국어·중국어·독일어·프랑스어·스페인어·아랍어 등 9개 국어 버전으로 각각 올렸다. 일본 정부는 앞서 지난 10월 독도가 일본 땅이라는 내용의 일본어 동영상을 인터넷에 유포한 데 이어 지난달 영어 버전을 추가로 올린 바 있다.


이번 한국어 영상에는 "샌프란시스코 강화조약에 다케시마는 일본이 포기해야 할 영토에 포함되지 않았다"거나 "17세기 일본이 다케시마 영유권을 확립하고 이를 1905년 각의 결정을 통해 재확인했다"는 일본 정부의 일방적 주장을 담았다. 또 "한국이 1952년 이승만 라인을 긋고 국제법에 반하는 불법점거를 했다"는 내용을 포함시켰다.


외무성은 이 동영상 파일을 세계 최대 동영상 공유 사이트 '유튜브'에도 등록했고, 동영상과 같은 내용을 담은 전단도 9개국 언어로 추가 제작해 홈페이지에 올렸다.


한국 외교부는 이에 대해 구라이 다카시(倉井高志) 주한 일본대사관 총괄공사를 불러 강하게 항의하고, 해당 동영상을 내릴 것을 요구했다.[조선일보 2013.12.12]



독도본부 2013-12-12 www.dokdocenter.org

  기사입력시간 : 2013-12-12

이 뉴스클리핑은 http://dokdocenter.org/dokdo_news/에서 발췌된 내용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