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독도본부는    · 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    · 오시는길    · 메일보내기    · 사이트맵

2023년 09월 30일 토요일

내용검색  

독도소식

시사초점

알림

참여마당

틀린보도 바로알기

  현재위치 > 독도본부 > 소식/시사/틀린보도


70년간 독도경비대원 괴롭힌 흡혈 곤충, 알고 보...

생물자원관 “깔따구 아닌 등에모기과 신종”...서식지역 지명 따 ‘독도점등에모기’로 명명
독도에서 발견된 등에모기과(Family Ceratopogonidae) 신종 독도점등에모기(Culicoides dokdoensis) 70여년 전인 1953년 4월 결성돼 ‘이 시대의 마지막 의병’으로 불린 독도의용수비대 대원들은 두 종류의 서로 다른 적에 맞서야 했다. 하나는 한국전쟁의 혼란을 틈타 독도를 침탈해 오는 일본이었고, 다른 하나는 눈에 잘 보이지도 않는 작은 곤충이었다. “양말을 두 켤레, 세 켤레 신어도 뚫고 들어와요. ...

독도 홍보예산, 우리는 대폭 깎고 일본은 쏟아 부...

윤석열 정부, 독도 홍보예산 10억원에서 8억6800만원으로 감액
일본이 독도 영유권 홍보 예산을 대폭 증액하는 사이, 윤석열 정부는 내년 독도 관련 홍보 예산을 대폭 감액했다. 9월 11일 해양수산부가 국회에 제출해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소속 신정훈 더불어민주당 의원(나주화순)이 분석한 결과에 따르면, 우리 정부는 내년도 독도 ‘홍보·학술 사업’ 예산을 8억6800만원으로 편성했다. 이는 올해 예산 10억원보다 1억3200만원(13.2%) 감액한 수준이다. ...

울릉독도 표석 제막식 및 70주년행사…한국산악회 독도현지서
독도 앞바다 쓰레기 수거 환경정화선 취항
단돈 2만2천원에 '독도.com' 차지…日외무성 연결 배후는?
70년 전 독도 조사한 김연덕 옹 '다케시마 말뚝 뽑은 기억 생생'
독도 둘러싼 일본의 속내... '중요한 만큼 반복해서 말해야'
‘자위대가 독도에 내리겠다면?’…조태용 “허가하지 않을 것”
KIOST, 독도 해역서 열대 산호 미기록종 발견
'일본해' 항의하자…美 국방부 '공식 표기 맞다, 정부 기관들 정...
美군정청 ‘독도 출장명령서’ 첫 공개
고 최종덕 씨 독도서 사용했던 생활용품, 독도박물관에 기탁 눈...
독도 테마로 한 ‘보물섬 독도 휴대폰 케이스’ 컬렉션 출시
울릉·독도 빠진 국토부 포스터…“일베냐” 비판에 수정
해군, 독도인근 훈련 예고했다가… 日이 이유 물은 뒤 구역 변경
'동해 생물들도 안다'…아무리 우겨도 왜곡할 수 없는 우리 독도...
독도 예정 경북도의회 정례회, 울릉도서 '일단 멈춤'
‘외국인 유학생 독도사랑 한국어 대회’ 개최
'울릉도·독도지원 특별법' 기원 '수영대회' 개최
'울릉도·독도지원특별법' 국회 문턱 넘어서나
울릉도·독도는 아름다운 섬 아닌가
독도 수호 조력 아닌 주체”… 역사적 재조명 이뤄져야
실효지배는 끊임없는 관심…스킨스쿠버로 수중정화 활동
‘동해는 일본해, 독도는 여전히 리앙쿠르 암초’…반성 않는 럭...
'울릉도·독도는 어디에?'… 이벤트 지도에서 빼버린 메이플스토...
독도 명예주민 10만 명 돌파했다
'독도 누구땅?'...한국어에는 '한국땅', 일본어엔 '일본 지배' ...
일본·미국 독도 관련 고지도 245점 확인…독도재단 DB 구축
독도우체통 설치 5년째 제자리걸음…경북우정청, “관리 인력 확...
'독도 최초 관측' 조선 첫 울릉도 수토사 장한상
日 순시선, 한달 동안 독도 근해 8회 출현…지난해에는 84회
20세기 들어도 ‘다케시마’는 없었다

       [1][2][3][4][5][6][7][8][9]...[137][다음]


| 개 요 | 이 책은 2008년도에 일본 중의원에서 독도문제와 ...

 

 
  Copyright ⓒ 2001.독도본부. All rights reserved
전화 02-747-3588 전송 02-738-2050 ⓔ-Mail : dokdo2058@korea.com
후원 : 기업은행 024-047973-01-019(독도본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