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독도본부는    · 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    · 오시는길    · 메일보내기    · 사이트맵

2017년 08월 23일 수요일

내용검색  

독도위기 강좌

영토위기 강좌

민족문화 강좌

성명/논평

학술행사

국민홍보

산행/답사/모임

행사/독도방문/전시

간행물/회보

강연/기고

연대사업

  현재위치 > 독도본부 > 주요활동 > 성명/논평


독도에 러시아 강치종을 옮길 필요는 없다

생태계 파괴와 일본의 강치멸종 범죄행위 희석화 우려
1. 지금(2015. 1. 13.) 해양수산부에서 독도강치 복원사업을 추진중이라고 보도는 전한다. 그런데 그 연구 대상 지역이 러시아라고 한다. 독도강치를 부활시키자는 운동은 예전부터 한국사회 일부에서 나온 주장이다. 해양수산부가 이번에 처음 발의한 것은 아니다. 그러나 이 운동이 시작되고 상당한 기간이 지났음에도 사회의 주목을 받지 못했다. 이유는 그 내용이 너무 억지이기 때문이다. 러시아 강치를 독도로 옮겨오면 그것은 러시아 강치의 이사이 ...

[논평]센카쿠 바람에 날려간 일본 노다의 간계

독도문제를 비롯한 영토문제에 대해서는 러시아, 중국과 긴밀한 공조를 취해야
요즘(서기 2012년 9월 18일) 일본영토인 센카쿠 제도를 둘러싸고 중국이 반일시위로 시끄럽다. 일본 대사관 앞은 물론 중국 많은 도시에서 시위가 벌어졌다. 일본국기와 일본 국민들도 피해를 입고 있다. 일본 정부가 센카쿠제도의 소유권자인 일본 국민에게서 소유권을 매입하여 국유지로 만든 사실이 반일 시위의 도화선이 되었다. 센카쿠제도에 대한 강경한 영토 보존책을 요구하면서 이를 정치문제로 만든 것은 동경도지사인 이시하라 신타로이다. 일 ...

[논평]박종우 선수 잘했다, 대한체육회가 문제다
[논평]이명박 대통령 독도 방문의 의미
[성명]대통령의 독도방문은 독도를 온전한 우리영토로 만드는 시...
동해/일본해 병기주장 폐기하고, ‘Korean Sea’ 단일표기를 관...
[논평]독도강탈 '국제 승인' 노리는 교활한 흉계
[성명]한국해는 없다!
[성명]동해(East Sea)로 독도 못 지킨다!
외국인 배표를 따로 만들자!
일본 국회의원의 ‘울릉도방문’, 환영해야 한다!
대륙붕 '제7광구'의 진실
[논평] 일본교과서 사태의 교훈
[논평] ‘다케시마의 날’ 행사를 즉시 중단하라!
[성명] 우리 바다 지도, 바꿔야 한다
[성명] 헌법재판소의 국제법 무지를 개탄한다
[논평] 독도 천연기념물 지정은 일본 공작의 결과물
전 국민적 독도상표, 그 필요와 주의점
독도개발의 원칙과 방향
일본의 독도 도발, 왜 점점 거세지는가
다시 찾고 싶지 않은 독도
한일어업협정 폐기의 딜레마
독도문제는 영토문제다
독도위기는 끝나지 않았다
이명박 정부의 표기 변경 성과를 높이 평가 한다
한일어업협정'폐기'의 딜레마
미연방지명위원회 결정은 '국제사회 일반인식'
일본의 독도 도발, 왜 점점 거세지는가
'주권미지정'은 독도가 한국 땅이 아니라는 통보
'국제사회의 일반적 승인'에 집중하라!
한일어업협정은 독도를 넘기는 매국협정이다
일본은 독도강탈 준비를 마쳤다③

       [1][2][3][4][5][다음]


| 개 요 | 이 책은 2008년도에 일본 중의원에서 독도문제와 ...

 

 
  Copyright ⓒ 2001.독도본부. All rights reserved
전화 02-747-3588 전송 02-738-2050 ⓔ-Mail : dokdo2058@korea.com
후원 : 기업은행 024-047973-01-019(독도본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