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독도본부는    · 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    · 오시는길    · 메일보내기    · 사이트맵

2020년 09월 27일 일요일

내용검색  

기사

칼럼

논문

그 외

  현재위치 > 독도본부 > 한국과 일본 > 기사

 


日 우주전략본부, 조기경계위성 검토

(일본)정부의 우주개발전략본부(본부장⋅아소 수상)가 정리하는 위성과 로케트에 관한 사무국 원안(原案)이 4일, 밝혀졌다.


 내년도 예산에서의 우선순위 매기기 등의 취급을 명확히 하기 위한 것으로 탄도미사일발사를 감지하는 조기경계위성과, 통신수단을 강화하는 위성도입의 검토 등, 방위이용촉진을 내건다.


 기상청의 예산부족으로 유지가 불투명했던 기상위성 [히마와리(ひまわり)]와, 지구관측위성, 과학위성 등은 새롭게 [공공위성(公共衛星)]으로 표현하고, 정부에서 책임지고 운용하는 방향으로 내놓았다.


 문부과학성의 신규계획인 [재해감시위성]은 변경을 요구. 재해감시로 특화하지 않고 폭 넓게 안전보장, 위기관리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요청했다.


 로케트에 대해서는 운용 중인 대형 로케트인 [H2A]와 함께 중형과 소형제품을 갖출 필요가 있다는 의견이 나왔다. 단, 문부과학성의 우주개발위원회가 중지를 권고하는 방향의 관민공동로케트 [GX]를 [중형]으로 기술했기 때문에 관계성청에서는 [속행을 의문시하는 의견이 많은 가운데 용인한 것과 같다]며 비판의 소리가 높았다.


 4일 오후에 수상관저에서 열리는 우주전략본부의 유식자회의에서 논의하고 27일에 이 회의를 통해 정리할 예정이다.


 8월에 우주기본법이 시행되어 정치주도로 국가 전체가 우주개발을 추진하는 체제로 변했다. 내년도 예산에서 이를 어떻게 구체화될지가 주목된다. (2008년 11월 4일자 요미우리인터넷판 전문(全文))

*2008.11.05 독도본부 www.dokdocenter.org

관련
내용
관련내용이 없습니다

 


| 개 요 | 이 책은 2008년도에 일본 중의원에서 독도문제와 ...

 

 
  Copyright ⓒ 2001.독도본부. All rights reserved
전화 02-747-3588 전송 02-738-2050 ⓔ-Mail : dokdo2058@korea.com
후원 :국민은행 024-047973-01-019(독도본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