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독도본부는    · 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    · 오시는길    · 메일보내기    · 사이트맵

2017년 12월 18일 월요일

내용검색  

약탈당한 문화재

세계마당

우리마당

재외동포

문화재

동북공정

순국선열

상고사

역사

  현재위치 > 독도본부 > 민족광장 > 문화재 > 기사

 


숭례문 1960년대 해체 실측기록 확보

재미교포 최용완씨 소장


1960년대 숭례문 해체기록 (서울=연합뉴스) 1961-63년 숭례문 해체보수 당시 그 과정을 기록한 자료. 당시 이 작업에 실측 조사작업를 담당한 미국 캘리포니아주 거주 최용완(崔容完.70)씨가 소장한 것으로 숭례문 복원에 도움을 줄 전망이다. << 문화부 기사참조, 문화재청 제공 >>


(서울=연합뉴스) 김태식 기자 = 1961-63년 진행한 숭례문(남대문) 해체보수 공사 과정을 낱낱이 기록한 자료가 입수됐다.

문화재청(청장 이건무) 숭례문복구단은 당시 숭례문 수리공사에서 실측 조사작업에 참여한 미국 캘리포니아주 거주 최용완(崔容完.70)씨가 소장한 숭례문 해체실측기록 자료들을 확보해 이를 조사ㆍ분석하는 작업을 진행 중이라고 13일 말했다.

1960년대 숭례문 해체기록 (서울=연합뉴스) 1961-63년 숭례문 해체보수 당시 그 과정을 기록한 자료. 당시 이 작업에 실측 조사작업를 담당한 미국 캘리포니아주 거주 최용완(崔容完.70)씨가 소장한 것으로 숭례문 복원에 도움을 줄 전망이다. << 문화부 기사참조, 문화재청 제공 >>

이 자료들은 숭례문 해체보수 공사 과정과 관련해 "부재 규격, 수리된 부재의 위치와 수량 등을 매우 상세히 기록함으로써 현재 진행 중인 숭례문 원형 복원에 매우 중요한 자료가 될 전망"이라고 복구단은 덧붙였다.

이를 제공한 최씨는 현재 숭례문복구자문단 고증분과 위원으로 위촉돼 있으며 해체 실측 기록 외에도 숭례문 기와, 부재 등의 탁본 자료와 사진 등을 들고 방한했다.

이 자료들 중 40여쪽 짜리 숭례문 해체실측기록 1권은 해체실측기록에 포함된 문루 2층 종도리 및 대들보 등의 건축 부재 결구와 이음 방법 등에 대한 실측도면과 정황 기록을 담은 것으로, 2006년도 숭례문 정밀실측자료 때 미처 기록되지 못한 채 화재로 소실된 부분이라는 점에서 특히 기록적 가치가 높은 것으로 평가되고 있다.

최 위원은 앞으로 숭례문 전시관이 건립되면 자료 원본을 모두 문화재청에 기증하겠는 의사를 밝혔다고 문화재청이 전했다.

1960년대 숭례문 해체기록 기증 (서울=연합뉴스) 1961-63년 숭례문 해체보수 당시 그 과정을 낱낱이 기록한 자료 일체를 제공한 최용완(崔容完.70)씨. 그는 당시 이 작업에 실측 조사작업를 담당했으며 현재는 미국 캘리포니아주에 거주하면서 숭례문복구자문단 고증분과 위원으로 위촉됐다. << 문화부 기사참조, 문화재청 제공 >>

1966년 미국으로 건너가 현재 캘리포니아주 뉴포트비치에 거주하는 최 위원은 서울대 건축학과를 졸업하고 미국 미네소타대학 건축과에서 석사학위를 받았으며, 1963-1965년 문화재건축전문위원을 지내기도 했다.

taeshik@yna.co.kr   연합뉴스  2008.  10.  14.

관련
내용
관련내용이 없습니다

 

 

| 개 요 | 이 책은 2008년도에 일본 중의원에서 독도문제와 ...

 

 
  Copyright ⓒ 2001.독도본부. All rights reserved
전화 02-747-3588 전송 02-738-2050 ⓔ-Mail : dokdo2058@korea.com
후원 : 기업은행 024-047973-01-019(독도본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