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독도본부는    · 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    · 오시는길    · 메일보내기    · 사이트맵

2018년 11월 21일 수요일

내용검색  

독도소식

시사초점

알림

참여마당

틀린보도 바로알기

  현재위치 > 독도본부 > 소식/시사/틀린보도 > 시사초점

 


“홍보처, 동북공정 부당성 홍보 포기”

“홍보처, 동북공정 부당성 홍보 포기”
 

국정홍보처가 동해 표기와 중국의 역사 왜곡에 대처하기 위한 해외홍보 예산을 전액 삭감하고 동북아역사재단에 업무를 넘기려 했으나, 동북아역사재단의 난색 표명으로 해외홍보가 표류할 위기에 처했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국회 문화관광위 소속 한나라당 박찬숙 의원은 26일 국정홍보처로부터 제출받은 자료를 공개하고 “국정홍보처의 올해 ‘동해·독도 표기 등 역사왜곡 대응 홍보예산’은 총 3억 5300만원으로, 이는 참여정부 출범 이후 홍보처가 ‘부동산 정책홍보’에 투입한 37억 554만원의 12분의1에 불과하다.”고 밝혔다.

박 의원은 “국정홍보처는 그같은 쥐꼬리 예산마저도 내년에는 전액 삭감하고, 해당 업무를 동북아역사재단으로 이관하려 하고 있다.”면서 “그러나 지난 9월28일 출범한 동북아 역사재단은 현재로서는 사업을 실시할 수 있는 인력과 예산을 확보하지 못해 업무이관에 난색을 표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에 대해 국정홍보처는 “동해 표기와 중국의 역사왜곡에 대한 해외홍보예산을 전액삭감한 것이 아니다.”면서 “국가이미지 차원에서 종합적으로 이 문제를 관리하기 위해 국가이미지 왜곡 대응관련 사업에 이 예산을 통합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최광숙 전광삼기자 hisam@seoul.co.kr 2006. 11. 27. 서울신문

 

관련
내용
관련내용이 없습니다

 


| 개 요 | 이 책은 2008년도에 일본 중의원에서 독도문제와 관련해 내각에 제출한 ...

 

 
  Copyright ⓒ 2001.독도본부. All rights reserved
전화 02-747-3588 전송 02-738-2050 ⓔ-Mail : dokdo2058@korea.com
후원 :국민은행 024-047973-01-019(독도본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