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독도본부는    · 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    · 오시는길    · 메일보내기    · 사이트맵

2024년 04월 15일 월요일

내용검색  

독도소식

시사초점

알림

참여마당

틀린보도 바로알기

  현재위치 > 독도본부 > 소식/시사/틀린보도 > 시사초점

 


日 “구호는 자위대 작전 시험기회”

日 “구호는 자위대 작전 시험기회”


일본 정부가 남아시아 지진 해일 참사 구호 활동을 육·해·공 3자위대의 통합운용 시험 기회로 활용키로 해 주목된다. 이는 대참사 지원을 빌미로 자위대의 운용 태세를 점검하겠다는 것으로, 최근의 군사대국화 움직임과도 무관치 않다.

 

요미우리 신문은 6일 “방위청이 대참사 구호 활동에 투입되는 육·해·공 3자위대의 지휘·명령 계통을 사상 처음으로 일원화해 통합 운용키로 했다”고 전했다. 이번 통합 운영은 자위대법 개정으로 내년 3월 설치되는 3자위대 통합막료감부(통합사령부)의 본격 가동에 앞서 이뤄지는 것이다.

 

일본 자위대는 그동안 육·해·공 각 막료감부(사령부)가 독립적으로 부대를 지휘해 왔다.

 

신문에 따르면 일본은 이번 구호활동에 육상자위대 200명, 수송함과 호위함 3척 등 해상자위대 600명, 항공자위대 C130 수송기 2대 등 모두 800명 이상을 파견한다는 계획이다. 작년 말 참사 직후 파견된 대원을 포함하면 누계 파견인원은 1,400명을 넘어선다.

 

방위청은 이에 따라 현지에 연락·조정본부를 설치해 수송활동이나 임무 조정, 연료보급·기체 정비 등 3자위대의 활동 내용을 조정할 방침이다. 해외에 파병된 3자위대가 서로 협력한 적은 있지만 일원화돼 움직인 적은 없었다. 요미우리 신문은 “방위청 내에서는 통합부대를 편성, 1명의 사령관이 육·해·공 자위대를 지휘하는 방식을 도입하자는 의견도 나오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강대국간 구호 경쟁이 불 붙으면서 일본 정부는 이미 발표한 5억달러 외에 항만과 도로 등 인프라 복구 및 재건 등을 위해 추가 자금 지원 검토에 들어갔다.

 

〈도쿄|박용채특파원〉2005.1.7. 경향신문

관련
내용
관련내용이 없습니다

 


| 개 요 | 이 책은 2008년도에 일본 중의원에서 독도문제와 관련해 내각에 제출한 ...

 

 
  Copyright ⓒ 2001.독도본부. All rights reserved
전화 02-747-3588 전송 02-738-2050 ⓔ-Mail : dokdo2058@korea.com
후원 :국민은행 024-047973-01-019(독도본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