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독도본부는    · 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    · 오시는길    · 메일보내기    · 사이트맵

2020년 08월 06일 목요일

내용검색  

기사

칼럼

논문

그 외

  현재위치 > 독도본부 > 한국과 일본 > 기사

 


일 여야 의원 39명, 야스쿠니 신사 참배

일 여야 의원 39명, 야스쿠니 신사 참배


일본 여야 국회의원들로 구성된 ’다함께 야스쿠니신사를 참배하는 국회의원 모임’ 소속 의원 39명이 23일 야스쿠니(靖國)신사 춘계대제(春季大祭)에 맞춰 도쿄 규단기타(九段下)에 있는 야스쿠니신사를 참배했다고 NHK가 보도했다.

이 의원 모임은 2차대전 전몰자를 위령하고 평화를 추구한다는 명목을 내세워 지난 1981년 발족한 단체다.

이날 야스쿠니신사를 참배한 의원은 이 모임 회장을 맡고 있는 시마무라 요시노부(島村宣伸) 전 농림수산상, 일본유족회 회장으 맡고 있는 고가 마코토(古賀誠) 전 간사장 등 자민당 소속 의원 37명과 민주당 소속 의원 2명 등이라고 교도(共同)통신은 전했다.

특히 이들 가운데는 법무성과 문부과학성에서 대신(장관)과 각 정당과의 조정 업무를 담당하는 정무관 각 1명씩도 포함된 것으로 확인됐다고 통신은 전했다.

그러나 아베 신조(安倍晋三) 총리와 각료들은 최근 한국, 중국, 미국 등지의 비판여론과 아베 총리의 취임 후 첫 미국 방문을 앞둔 점 등을 감안한 듯 이날 야스쿠니신사에는 모습을 드러내지 않았다.

이날 참배 의원 수는 자민당 87명, 민주당 2명 등 모두 96명에 달했던 지난해 춘계대제 당시에 비해 절반 이하로 줄어든 것이다.

시마무라 전 농림수산상은 참배를 마친 뒤 기자회견을 갖고 “아베 총리는 자신이 생각을 확실하게 갖고, 참배할지 말지는 자신이 판단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또 “총리는 자신의 생각을 갖고 있는 사람이다. 우리들의 말을 듣고 가는 것은 오히려 본의가 아니다”라고 주장했다.

그는 여당 일각에서 제기되고 있는 A급 전범 야스쿠니 분사론과 관련, “A급 전범은 죽음으로써 책임을 다한 것이다. 죽으면 적도 아군도 모두 소중하게 명복을 비는 문화는 존중돼야 한다”고 반대 입장을 밝혔다.

한편 이 모임 사무국측은 이날 야스쿠니신사를 참배한 의원들의 명단을 공개하지 않았다.

2007.04.23 20:37 조선일보

관련
내용
관련내용이 없습니다

 


| 개 요 | 이 책은 2008년도에 일본 중의원에서 독도문제와 ...

 

 
  Copyright ⓒ 2001.독도본부. All rights reserved
전화 02-747-3588 전송 02-738-2050 ⓔ-Mail : dokdo2058@korea.com
후원 :국민은행 024-047973-01-019(독도본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