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독도본부는    · 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    · 오시는길    · 메일보내기    · 사이트맵

2024년 06월 20일 목요일

내용검색  

독도소식

시사초점

알림

참여마당

틀린보도 바로알기

  현재위치 > 독도본부 > 소식/시사/틀린보도 > 시사초점

 


부산지역 어선.어획량 '썰물'-日 어장규제 강화로

부산지역 어선.어획량 '썰물'-日 어장규제 강화로  

한일어업협정 발효후 日 어장규제 강화로
어민가구수 40% 감소...

1999년 한일어업협정 발효 이후 부산지역은 어선과 어획량이 급감하고 어민의 탈어촌 현상도 두드러진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은행 부산본부가 7일 발표한 '한.일, 한.중어업협정 체결 이후 부산지역 수산업 동향 보고서에 따르면 부산의 어선은 98년 6,424척, 2001년에는 5,985척으로 3년간 13.8%가 줄었다.

또 연근해 어획량은 90년대 들어 증가세를 유지해오다 한일어업협정 이후 감소, 96~98년 4백21억 t으로 14% 줄었다.

이에 따라 부산의 어획량이 전국에서 차지하는 비중도 34.2%에서 33.5%로 낮아졌다.

어종별로는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는 고등어가 96~98년 21만5천t으로 99~2001년에는 14만t으로 35%나 줄었고, 전갱이는 1만1천t으로 20.1% 감소했다.

이는 고등어를 주로 잡는 대형선망어선의 대량 감척과 주어장인 쓰시마 주변 수역에 대한 일본의 규제 강화로 고등어 어획이 줄어든 탓이다.


또 고가 어종의 비중이 90~92년에는 전체 어획량의 8.6% 달했으나 99~2001년에는 3.7%로 크게 떨어진 반면 값싼 어종은 70.0%에서 89.7%로 높아져 어선들의 수익성도 낮아진 것으로 조사됐다.

이와 함께 수산물 유통업체는 98년 5,140곳에서 2000년에는 4,765 곳으로 줄었고 종사자 수도 1만1천4백여명에서 8,900여명으로 줄어들었다.

어민의 탈어촌 현상도 급격히 이뤄져 98년 5,119가구(8,764명)에서 2001년에는 3,224가구(5,335명)로 감소했다.

특히 젊은층의 탈어촌 현상은 더욱 심각해 60세 이상 노령 어업인구 비중이 98년 17.9%에서 2001년에는 27.2%로 높아졌다.

권기정기자 kwon@kyunghyang.com / 2002.6.8
관련
내용
관련내용이 없습니다

 


| 개 요 | 이 책은 2008년도에 일본 중의원에서 독도문제와 관련해 내각에 제출한 ...

 

 
  Copyright ⓒ 2001.독도본부. All rights reserved
전화 02-747-3588 전송 02-738-2050 ⓔ-Mail : dokdo2058@korea.com
후원 :국민은행 024-047973-01-019(독도본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