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독도본부는    · 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    · 오시는길    · 메일보내기    · 사이트맵

2020년 10월 30일 금요일

내용검색  

자주 묻는 질문

한일어업협정문답

독도연표

독도의 자연환경

111문 111답

  현재위치 > 독도본부 > 독도학습자료실 > 독도 111문 111답

 


[제 59 문] 그러면 조선의 중앙정부에서는 국왕과 대신들이 이 때 어떻게 대응했는가? 울릉도 [공도정책]과...

[제 59 문] 그러면 조선의 중앙정부에서는 국왕과 대신들이 이 때 어떻게 대응했는가? 울릉도 [공도정책]과 [수토정책]을 폐기하고 [재개척정책]을 채택하여 시행했는가?

[답] 조선조정은 먼저 주조선 일본공사 하나부사(花房義質)에게 항의문서를 보내고, 이어서 종래의 울릉도 [공도정책]을 폐기함과 동시에 울릉도 [재개척정책]을 채택하였다.

울릉도검찰사 이규원은 1882년 음력 6월 초5일 국왕에게 복명서를 바치고 알현하는 자리에서, 일본인이 울릉도에 '일본국 松島(송도)' 운운한 나무표말을 세운 일에 대해 주조선 일본공사 하나부사와 일본 외무성에 항의문서를 발송할 것을 건의하였다. 국왕은 즉각 이를 채택하여 정부로 하여금 일본공사와 일본 외무성에 항의문서를 보내도록 명령하였다.

그러나 1882년 7월 '임오군란'이 일어나서 모든 정책이 일시 정지상태에 들어갔다. '임오군란'이 일단 수습되자, 영의정 홍순목(洪淳穆)은 울릉도 '재개척'이 시급하다면서, 1882년 음력 8월 20일 울릉도 재개척의 방법을 국왕에게 건의하였다.

그 요지는 ①울릉도는 바다 가운데 외로이 떨어져 있어도 토지가 비옥하니 우선 자원하는 백성들을 모집하여 농경지를 개간케 하고, ②개간한 농경지에 대해서는 5년간 면세하는 특혜를 주면 백성들이 모여들어 점차 취락을 이룰 것이며, ③영남과 호남의 조운선(漕運船: 세곡(稅穀)을 실어나르는 배)을 만드는 일은 울릉도에 들어가서 재목을 베어 만들도록 공적으로 허락하여 명령하고, ④울릉도 관리인으로서 검찰사 이규원에게 물어 천거받아서 근실한 사람으로 島長(도장)을 임명하여 보내서 이주민들의 규율과 질서를 만들어 세우도록 하며, ⑤먼저 설읍(設邑: 읍을 세우는 일)한 다음에는 뒷날 설진(設鎭: 군사주둔지를 세우는 일)할 뜻을 미리 강론하여 강원도관찰사에게 분부해서 이주민을 보호하도록 준비시킨다는 것이었다. 국왕은 즉각 이 건의를 윤허하고 채책하였다.

그리하여 1882년 음력 8월 20일 울릉도 [공도정책]은 폐기되고 역사적인 울릉도 [재개척정책]이 채택되었다.

조선조정은 이규원의 천거에 의해 함양에서 일찍이 산삼과 약재를 구하러 울릉도에 출입한 전석규(全錫奎)를 도장(島長)에 임명하고, 울릉도 재개척사업을 준비시켰다.

관련
내용
관련내용이 없습니다

 

 


| 개 요 | 이 책은 2008년도에 일본 중의원에서 독도문제와 ...

 

 
  Copyright ⓒ 2001.독도본부. All rights reserved
전화 02-747-3588 전송 02-738-2050 ⓔ-Mail : dokdo2058@korea.com
후원 : 기업은행 024-047973-01-019(독도본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