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독도본부는    · 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    · 오시는길    · 메일보내기    · 사이트맵

2019년 02월 17일 일요일

내용검색  

독도사진

독도그림

독도만평

독도문학

독도노래

독도경치 동영상

  현재위치 > 독도본부 > 독도문화 > 독도문학

 


독도/김사균

독      도

                                                                         김 사 균

                      본적(本籍)을 미끼로 꿰어
                      섬을 낚는 게따들이

                     진물 괸 상처위로
                     금줄(禁線) 엮어 옭아 맬 때

                     피붙이
                     그리며 우는 나는
                     독도인가
                     타께시마(竹島)인가.

                     분한(忿恨)을 쪽물로 씻어
                     물이 되어 서는 白衣

                     버림치로 앉았어도
                     은장도 푸른 날은

                     팔뚝에
                     태극을 새겨
                     동녘 끝을 지킨다.

관련
내용
관련내용이 없습니다

 


| 개 요 | 이 책은 2008년도에 일본 중의원에서 독도문제와 관련해 내각에 제출한 ...

 

 
  Copyright ⓒ 2001.독도본부. All rights reserved
전화 02-747-3588 전송 02-738-2050 ⓔ-Mail : dokdo2058@korea.com
후원 : 기업은행 024-047973-01-019(독도본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