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독도본부는    · 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    · 오시는길    · 메일보내기    · 사이트맵

2021년 10월 23일 토요일

내용검색  

독도위기자료

한일어업협정

영유권문답

독도위기칼럼

독도영유권위기 논문

세계가 보는 독도

일본의 독도정책

동영상강좌

  현재위치 > 독도본부 > 독도영유권위기 > 일본의 독도정책 > 정부

 


교과성  |  동영상  |  정부  |  민간  |  일본공작문서  |  일본의 독도역사왜곡

【방위백서】2006년도판 독도 `고유영토'로 표기

독도 주변 EEZ 둘러싼 한일 갈등도 기술
wp2006.jpg



정부, 주한 日 국방무관 불러 강력 항의

(서울=연합뉴스) 이귀원 기자 = 일본이 지난해에 이어 `2006년 방위백서'에서도 독도에 대해 `일본의 고유영토'라고 기술해 정부가 1일 일본측에 강력한 항의의 뜻을 전달했다.

국방부는 이날 "일본이 지난해 방위백서에 이어 올해도 독도에 대해 `일본의 고유영토인 북방영토와 독도의 영토 문제가 아직 해결되지 않은 채 남아 있다'고 그대로 기술해 이날 주한 일본 국방무관인 스즈키 히로시 대령을 국방부로 소환해 강력히 항의했다"고 밝혔다.

국방부에 따르면 김규현 국방부 국제협력관은 스즈키 대령을 불러 지난해 방위백서에서 일본이 역사적.지리적.국제법적으로 명백한 한국 고유의 영토인 독도를 `일본의 고유 영토'로 명기한 것에 대해 엄중 항의하고 관련 내용을 삭제하도록 요구했음에도 불구하고 올해 또 다시 `2006년 방위백서'에 명기한 것에 대해 유감을 표시하고 즉각적인 시정을 요구했다.

일본은 또 올해 방위백서에서 독도 문제와 함께 지난 4월 우리측 EEZ(배타적경제수역) 내에서의 일본 해상보안청의 순시선 탐사 추진과 지난달 독도 주변 우리측 영해와 EEZ내에서 실시된 우리측의 정당한 해양과학조사 부분을 새롭게 기술한 것으로 확인됐다.

김 국제협력관은 이에 대해서도 일본 정부가 부당한 독도 영유권 인식을 버리지 못하고 있음을 보여주는 것으로 심각한 우려를 금할 수 없다고 강력 항의하고 관련 내용의 삭제를 요구했다.

우리측의 항의에 대해 스즈키 대령은 "잘 알겠다. 한국측의 항의에 대해 본국에 충실히 전달하겠다"고 답변한 것으로 전해졌다.

lkw777@yna.co.kr 2006년 8월 1일 (화) 18:37   연합뉴스

 

관련
내용
관련내용이 없습니다

 


| 개 요 | 이 책은 2008년도에 일본 중의원에서 독도문제와 ...

 

.
 
  Copyright ⓒ 2001.독도본부. All rights reserved
전화 02-747-3588 전송 02-738-2050 ⓔ-Mail : dokdo2058@korea.com
후원 : 기업은행 024-047973-01-019(독도본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