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독도본부는    · 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    · 오시는길    · 메일보내기    · 사이트맵

2022년 05월 24일 화요일

내용검색  

독도위기자료

한일어업협정

영유권문답

독도위기칼럼

독도영유권위기 논문

세계가 보는 독도

일본의 독도정책

동영상강좌

  현재위치 > 독도본부 > 독도영유권위기 > 일본의 독도정책 > 정부

 


교과성  |  동영상  |  정부  |  민간  |  일본공작문서  |  일본의 독도역사왜곡

《어업협정》일본 외무,양국 외무회담서 韓日어업협정 파기 시사

일본은 지난 28일 열린 韓日(한일)외무장관회담에서 오는 9월까지 한일어업협정 개정협상에 상당한 진전이 없을 경우 기존 협정을 파기하겠다는 입장을 밝힌 것으로 확인됐다.  

말레이시아 콸라룸푸르에서 열리고 있는 동남아국가연합 확대외무장관회담(ASEAN PMC)에 참석중인 柳宗夏(유종하)외무장관은 29일 현지에서 가진 기자간담회를 통해 이같이 밝혔다.  

유장관에 따르면 이케다 유키히코(池田行彦)일본외상은 회담에서 『오는 9월 하시모토 류타로(橋本龍太郎)일본총리의 방중(訪中)때 日中(일중)어업협정개정안에 서명할 가능성이 많다』며 『그때까지 한국과의 협상에 진전이 없을 경우 일본정부는 국내에서 거센 압력을 받을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는 것.  

이케다외상은 이어 『그럴 경우 외무성으로서는 한일어업협정을 파기하라는 국내의 정치적 압력에 저항하기가 대단히 어려울 것』이라며 협정파기를 강력히 시사했다고 유장관은 전했다.  

이에 유장관은 『한국의 경우는 중국과 다르며 어업협상에 시한을 정하는데 동의할 수 없다. 그러나 협상에는 적극적으로 임할 것』이라는 입장을 밝혔다고 전했다.  

한편 유장관은 『독도문제와 어민의 기존 조업권 유지문제가 얽혀 있어 한일간 어업협상과 「배타적 경제수역(EEZ)」협상이 매우 어려울 것』이라며 『따라서 양국이 어느 단계에서는 첨예하게 대립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그는 또 『일본 역시 이런 문제들을 풀어낼 생각보다는 결국은 안될 협상이므로 어느 단계에서는 강하게 나갈 수밖에 없다는 생각을 하고 있는 것 같다』고 덧붙였다.  

〈콸라룸푸르〓문 철기자〉 1997.7.29. 동아일보


관련
내용
관련내용이 없습니다

 


| 개 요 | 이 책은 2008년도에 일본 중의원에서 독도문제와 ...

 

.
 
  Copyright ⓒ 2001.독도본부. All rights reserved
전화 02-747-3588 전송 02-738-2050 ⓔ-Mail : dokdo2058@korea.com
후원 : 기업은행 024-047973-01-019(독도본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