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독도본부는    · 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    · 오시는길    · 메일보내기    · 사이트맵

2017년 08월 23일 수요일

내용검색  

옛지도

요즘지도

기사

칼럼

논문

그 외

  현재위치 > 독도본부 > 동해? 조선해 > 칼럼

 


동해는 방위개념, 조선해가 맞다

동해는 방위개념, 조선해가 맞다

동해 명칭은 단순한 방위개념일 뿐이며, 우리 고유의 명칭은 조선해다. 이를 뒷받침하는 자료도 많이 있다.  오늘날 세계 각국의 주요 지도에는 대부분 일본해로 표기되어 있다.  어쩌면, 우리나라에서 만든 지도에서만 동해로 표기하고 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닐 것이다. 

더우기 일본 해상보안청 수로부에서는 일본해로 표기하여 제작한 지도를 세계 도처에 배포, 판매하고 있기 때문에 세계 각 나라들에서는 일본이 만든 지도를 참고하여 일본해로 표기된 또 다른 지도를 반복적으로 재생산하고 있는 실정이다.

일본은 조선해를 일본해로 둔갑시켰으며, 지금은 일본해에 머물지 않고 '일본의 바다'로 한발짝 더 다가서고 있다.  하지만 우리는 조선해를 버리고, 바다를 끼고 있는 나라라면 어느나라에너 존재할 수 있는, 그야말로 국적도 없는 동해로 뒷걸음치고 있는 형국이다.

조선해이거나 일본해이거나 여기에는 영해도 있고 공해(公海)도 있기 마련이다.  그러나 일본이 '일본의 바다'라고 부른다면, 일본의 영해만 있지 공해는 없어지는 것이 되지 않겠는가.  민족적으로나, 정치적으로나 바다의 명칭이 지니는 국제법적 함축성은 너무나 크다고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치지 않을 것이다.

지난 날, 일본 제국주의는 우리의 바다 조선해를 일본해로 둔갑시키면서 침탈해왔다.  그들은 이어서 독도를 다케시마로 강탈하면서 한반도를 발판으로 하는 대륙강점의 기반을 다졌다.  그리고 그들은 마침내 한반도를 그들의 식민지로 만드는데 성공하였다.  우리는 이러한 역사의 과정을 잊지 말아야 할 것이다.

고 이종학 독도박물관장

관련
내용
관련내용이 없습니다

 


| 개 요 | 이 책은 2008년도에 일본 중의원에서 독도문제와 관련해 내각에 제출한 ...

 

 
  Copyright ⓒ 2001.독도본부. All rights reserved
전화 02-747-3588 전송 02-738-2050 ⓔ-Mail : dokdo2058@korea.com
후원 :국민은행 024-047973-01-019(독도본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