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독도본부는    · 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    · 오시는길    · 메일보내기    · 사이트맵

2019년 05월 19일 일요일

내용검색  

독도위기자료

한일어업협정

영유권문답

독도위기칼럼

독도영유권위기 논문

세계가 보는 독도

일본의 독도정책

동영상강좌

  현재위치 > 독도본부 > 독도영유권위기 > 세계가 보는 독도

 


독도-다케시마 병기 해외사이트 “美CIA 동의없인 안바꾼다”

독도-다케시마 병기 해외사이트 “美CIA 동의없인 안바꾼다”

독도를 ‘다케시마(竹島·독도의 일본식 표기)’와 함께 표기해온 일부 해외 유명 인터넷사이트들이 “자료제공자인 미 중앙정보국(CIA)이 방침을 바꾸지 않는 한 병기 방침을 철회하지 않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사이버 외교사절단’을 자처하는 ‘반크’(prkorea.com/vank)는 9일 “우리와 국내외 네티즌들의 병행철회 요구에 12곳의 해외 유명 사이트 중 1곳은 병기 방침을 철회하겠다고 밝혔으나 나머지는 ‘바꿀 수 없다’거나 ‘CIA가 바꿔야만 변경 가능하다’는 입장을 전해 왔다”고 밝혔다.

 

반크에 따르면 인터넷 음악사이트인 ‘더 인터넷라디오 닷컴(www.theinternetradio.com)’ 1곳만이 병기 철회 의사를 e메일로 전해 왔으며, 관광정보사이트인 ‘더 비티알 닷컴(www.thebtr.com)’과 사전사이트인 ‘딕트 다이 닷넷(dict.die.net)’은 철회 불가 방침을 밝혔다.

 

나머지 사이트들도 CIA의 동의 없인 변경이 불가능하다는 입장. 이들은 “일본의 주장이 근거가 부족하다 해도 자료제공자인 CIA가 바꾸지 않는 한 변경은 어렵다”고 알려왔다. 이에 반크는 CIA측에 변경을 요청했으나 CIA는 “담당자에게 알려주겠다”는 말 외엔 특별한 입장을 밝히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반크의 기획담당 박기태씨(30)는 “인터넷상 독도 표기 현황을 보면 2만4000여개의 웹 사이트가 다케시마로 표기하고 있고, 독도 표기는 4100여개에 불과하다”면서 “정부 차원의 공식적인 대응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정양환기자 ray@donga.com  2004.7.9. 동아일보

관련
내용
관련내용이 없습니다

 


| 개 요 | 이 책은 2008년도에 일본 중의원에서 독도문제와 ...

 

 
  Copyright ⓒ 2001.독도본부. All rights reserved
전화 02-747-3588 전송 02-738-2050 ⓔ-Mail : dokdo2058@korea.com
후원 : 기업은행 006-01-0801-826(독도본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