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독도본부는    · 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    · 오시는길    · 메일보내기    · 사이트맵

2024년 04월 24일 수요일

내용검색  

독도위기자료

한일어업협정

영유권문답

독도위기칼럼

독도영유권위기 논문

세계가 보는 독도

일본의 독도정책

동영상강좌

  현재위치 > 독도본부 > 독도영유권위기 > 일본의 독도정책 > 정부

 


교과성  |  동영상  |  정부  |  민간  |  일본공작문서  |  일본의 독도역사왜곡

'독도가 일본땅?' 日쓰나미주의보 지도에 떡하니…韓정부 강경대응 필요

독도는 '다케시마' 동해는 '일본해'로 표기,'독도=일본땅' 오인할 수도
일본 기상청이 독도를 '竹島'(다케시마)로 표기하고 '쓰나미 주의보' 발령 지역에 포함했다. 독도를 일본 영토인 양 표기한 것인데, 그간 일본 정부가 독도 도발을 반복해온 만큼 한국 정부의 강경 대응이 필요하다는 지적이 나온다.

일본 기상청은 지난 1월1일 오후 홈페이지를 통해 쓰나미 경보 및 주의보 발령 현황 지도를 게재하고 동해를 접한 일본 북부 연안의 쓰나미 경보 및 주의보 발령 지역을 안내했다.

일본 기상청이 독도를 자국 영토인 것처럼 노란색 표시, 쓰나미주의보를 내렸다. 사진캡처=일본 기상청 홈페이지

일본 기상청이 독도를 자국 영토인 것처럼 노란색 표시, 쓰나미주의보를 내렸다. 

일본 기상청이 홈페이지에서 제공한 지도를 보면 최대 규모 7.6의 지진이 발생한 이시카와현 노토 지역은 보라색으로 '대형 쓰나미 주의보' 발령 지역임을 표기했고, 후쿠이·사도·도야마현 등은 붉은색으로 표시해 '쓰나미 경보' 발령 지역임을 나타냈다. 홋카이도와 돗토리현 등에는 노란색으로 표시해 '쓰나미 주의보' 발령 지역임을 나타냈다.

문제는 독도 역시 노란색으로 칠해 쓰나미 주의보 발령 지역에 포함했다는 것이다. 또 독도를 일본이 주장하는 독도 명칭인 '다케시마'라고 표기했으며 동해를 일본해(日本海)라고 적었다.

이 지도에는 한반도와 제주도, 울릉도도 함께 표기돼 있었지만 일본 기상청은 독도에만 쓰나미 주의보를 발령했다. 재난 중에도 독도가 일본 영토라는 주장을 되풀이한 것이다.

특히 일본 기상청이 은근슬쩍 독도를 자국 영토로 표기한 사례가 이번이 처음이 아니라는 점에서 고의성이 짙다는 지적이 나온다. 2022년 1월 남태평양 섬나라 통가 인근에서 해저 화산이 분출하자 일본 기상청은 쓰나미 경보를 내리면서 독도를 자국 영토로 표기했다. 같은 해 9월 일본이 제11호 태풍 힌남노의 직접 영향권에 들어서자 독도를 일본 영토에 포함한 지도를 제공했다.{아시아경제 2024.01.02]

독도본부 2024.01.02 www.dokdocenter.org
관련
내용
관련내용이 없습니다

 


| 개 요 | 이 책은 2008년도에 일본 중의원에서 독도문제와 ...

 

.
 
  Copyright ⓒ 2001.독도본부. All rights reserved
전화 02-747-3588 전송 02-738-2050 ⓔ-Mail : dokdo2058@korea.com
후원 : 기업은행 024-047973-01-019(독도본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