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독도본부는    · 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    · 오시는길    · 메일보내기    · 사이트맵

2022년 09월 28일 수요일

내용검색  

독도소식

시사초점

알림

참여마당

틀린보도 바로알기

  현재위치 > 독도본부 > 소식/시사/틀린보도 > 독도소식

 


독립기념관, 외국인 유학생 울릉도ㆍ독도 탐방

글로벌 독도알리미 양성

외국인 유학생 29명이 울릉도․독도 탐방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독립기념관 제공

외국인 유학생 29명이 울릉도․독도 탐방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독립기념관 제공


독립기념관은 지난 7월12일부터 15일까지 외국인 유학생 29명과 함께 울릉도․독도 탐방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독립기념관에 따르면 이번 외국인 유학생 29명은 중국, 베트남 등 9개 국가 학생으로 독립기념관과 MOU를 체결한 대학의 추천으로 선발됐다.

이 프로그램은 우리나라에서 유학하고 있는 대학생․대학원생에게 독도에 대한 관심을 높이고 더불어 전 세계 시민들에게 독도를 알리고자 마련됐다.

지난 12일 독립기념관 밝은누리관 강당에 모인 학생들은 탐방 전 독도 전문가인 호사카유지 교수의 특강을 듣고 질의응답 시간을 통해 외국인 눈높이에 맞는 교육을 받았다.

울릉도 도착 첫째 날은 학포항 임오명각석문을 방문해 1882년 고종의 명을 받아 울릉도 일대를 본격적으로 개척한 역사적 증거를 확인했다.

14일에는 대한민국 최동단인 ‘독도’ 현지 방문과 함께 러일전쟁 시 일본군의 망루가 설치되었던 석포일출일몰전망대(러일전쟁유적지)를 방문해 일본이 군사적인 목적으로 1905년 독도를 시마네현으로 불법편입한 역사적인 내용을 심도 있게 이해할 수 있었다.

참가자 황티히엔(베트남)은 “한국이 일본의 독도 영유권주장에 대해서 어떻게 대처하고 있는지 궁금하여 이 프로그램을 신청했다. 한국의 땅 독도를 직접 밟아보게 되어 감동스러웠다"며 "독도를 안전하게 지키는 독도경비대에 대해서 한국인은 물론 외국인 관광객들도 항상 감사한 마음을 가질 것이다. 많은 외국인 유학생들이 소중한 한국의 땅 독도를 사랑하는 마음을 가졌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말했다.

김헌영 독립기념관 교육부장은 “앞으로도 국내 체류 외국인들에게 울릉도·독도 탐방을 제공해 자연스럽게 독도가 대한민국의 영토임을 인식할 수 있도록 하고 독도 체험교육을 통해 글로벌 독도 알리미가 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밝혔다.[데일리한국 2022.07.15]

독도본부 2022.07.19 www.dokdocenter.org
관련
내용
관련내용이 없습니다

 


| 개 요 | 이 책은 2008년도에 일본 중의원에서 독도문제와 ...

 

 
  Copyright ⓒ 2001.독도본부. All rights reserved
전화 02-747-3588 전송 02-738-2050 ⓔ-Mail : dokdo2058@korea.com
후원 : 기업은행 024-047973-01-019(독도본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