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독도본부는    · 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    · 오시는길    · 메일보내기    · 사이트맵

2021년 11월 27일 토요일

내용검색  

독도소식

시사초점

알림

참여마당

틀린보도 바로알기

  현재위치 > 독도본부 > 소식/시사/틀린보도 > 독도소식

 


서양·일본 고지도도 '독도는 대한민국 영토'

일본제국과 조선왕국도(1794)

일본제국과 조선왕국도(1794
) 평해(Pinghai) 동쪽 바다에 조선의 영토로 울릉도(Fanling-tao)와 독도(Tchiang-chan-tao)가 그려져 있다.

경북도 출연기관인 독도재단이 '독도가 대한민국 영토'임을 증명하는 18세기 유럽과 일본 고지도 20여점을 지난 7월15일 공개했다.

이번에 공개한 지도 중에는 조선왕국전도(1735), 예수회의 정보에 근거한 중국령 달단지도(1749), 광둥과 요동 및 조선지도(1750) 등 18세기 서양에서 제작한 고지도 10점이 포함됐다.

일본 외무성이 독도 영유권 주장의 증거로 제시한 1846년 '개정일본여지노정전도'가 조작된 지도임을 밝히는 1779년 '개정일본여지노정전도' 초판과 관허판(1791, 1811, 1833, 1840), 조작판(1844, 1846) 등 일본에서 제작된 고지도 13점도 공개됐다.

재단은 관의 허가를 받아 제작한 '개정일본여지노정전도' 관허 1∼5판을 전부 공개해 독도가 한국 영토란 증거자료를 제시했다.

일본학자 나가쿠보 세키스이는 1775년 일본 바쿠후(幕府)에 자신이 그린 '신각일본여지노정전도' 관허를 신청했지만 울릉도·독도가 일본 영토로 표시돼 있다는 이유로 거절당했다.

이후 1778년 울릉도·독도를 일본 영토로 채색하지 않고 일본 경·위도선 밖에 그린 개정일본여지노정전도를 제작해 허가를 받았다.

재단은 바쿠후가 안용복의 울릉도 쟁계를 확인하고 독도를 조선 영토로 인정했음을 명백하게 보여주는 증거라고 밝혔다.

현재 일본 외무성 홈페이지에는 신각일본여지노정전도의 아류로 바쿠후 허가를 받지 않은 1846년도 지도를 게재하고 고유영토론 주장의 근거로 제시하고 있다.

재단은 지난 6월 13일 스페인에서 공개되면서 관심이 높아진 조선왕국전도(1735)도 공개했다.

공개된 지도는 K-독도 웹사이트(www.k-dokdo.com?menu_link=/icms/bbs/selectBoardArticle.do&menu_id=00010182&bbsId=BBS_00118&nttId=17810)에서 볼 수 있다.

일본은 도쿄올림픽 웹사이트 성화봉송 지도에 '독도'를 자국 영토로 그려놓거나 방위성이 발간한 '방위백서'를 통해 17년째 독도 영유권을 주장하며 독도 역사 왜곡을 시도하고 있다.

신순식 재단 사무총장은 "고지도를 통해 이미 세계인들은 독도가 대한민국 영토임을 인식하고 있었다는 것을 알려 나가겠다"고 말했다.[연합뉴스 2021.7.15 ]


개정일본여지노정전도 초판(1779)과 조작판(1846)

개정일본여지노정전도 초판(1779)과 조작판(1846)


독도본부 2021.07.21  www.dokdocenter.org

관련
내용
관련내용이 없습니다

 


| 개 요 | 이 책은 2008년도에 일본 중의원에서 독도문제와 ...

 

 
  Copyright ⓒ 2001.독도본부. All rights reserved
전화 02-747-3588 전송 02-738-2050 ⓔ-Mail : dokdo2058@korea.com
후원 : 기업은행 024-047973-01-019(독도본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