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독도본부는    · 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    · 오시는길    · 메일보내기    · 사이트맵

2021년 04월 14일 수요일

내용검색  

독도위기자료

한일어업협정

영유권문답

독도위기칼럼

독도영유권위기 논문

세계가 보는 독도

일본의 독도정책

동영상강좌

  현재위치 > 독도본부 > 독도영유권위기 > 일본의 독도정책 > 민간

 


교과성  |  동영상  |  정부  |  민간  |  일본공작문서  |  일본의 독도역사왜곡

日산케이 또 영토 도발…'''독도는 일본땅' 美항공지도 9장 발견'

associate_pic

미국 국립공문서관이 소장하고 있는 1997년 제작된 미 공군 항공지도. 산케이신문은 11일 이 항공지도에 독도가 'JAPAN'(일본)이라고 기재됐다며 독도에 대한 일본 정부의 영유권 주장을 펼쳤다. (사진출처:산케이신문 홈페이지 캡쳐)


독도를 일본령으로 표기한 미국의 항공지도 9장이 또 발견됐다고 일본의 극우성향 언론인 산케이신문이 12월11일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일본의 영토 문제를 연구하는 공익 재단법인 '일본국제문제연구소'는 이날 시마네(島根)현 마쓰에(松江)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독도가 일본 영토로 기재된 1955~1997년 사이 미국 정부가 제작한 항공지도 9장을 새로 확인했다고 발표했다.

산케이는 이에 대해 "독도의 일본 보유를 확정한 샌프란시스코 강화조약(1952년 발효)의 내용을 반영한 것으로 보인다"고 주장했다.

일본국제문제연구소는 후나스기 리키노부(舩杉力修) 시마네대학 부교수(역사지리학)에게 의뢰해 독도와 관련된 고지도 조사에 나서, 미국 국립 공문서관에서 2차대전 후 발행된 항공지도 등 약 100점을 조사했다.

산케이는 이 가운데 1953년과 1954년 발행된 미 공군 항공지도 2장에 독도를 일본령에 포함시켰다고 지난 10월23일 보도한 바 있다.

신문은 이번에 발견된 항공지도 9장은 모두 1954년에 제작된 항공지도 개정판이라고 주장했다.

1955~1975년 사이 발행된 7장의 항공지도에는 1954년 버전과 같이 독도와 울릉도 사이에 점선을 긋고, 독도 측에 'JAPAN'(일본), 울릉도 측에 'KOREA'(한국)라고 기재됐다고 신문은 설명했다. 산케이는 항공지도의 범례는 이 점선에 대해 '도서 주권의 경계선'이라고 설명했다고 전했다.

또 1985년과 1997년에 발행된 2장의 항공지도에는 양쪽 섬 사이의 점선이 사라졌으나 독도에 'JAPAN', 울릉도에는 'SOUTH KOREA'(한국)이라고 직접 국명을 표기했다고 신문은 전했다.

후나스기 부교수는 "샌프란시스코 조약 조인 전에 발행된 항공지도에는 점선의 기재가 없다"며 "(지금까지 발견된 항공지도는)조약의 내용을 반영하고 있는 것"이라고 주장했다. 그는 "조약 기초국인 미국이 일관되게 독도를 일본령으로 인식했음을 나타내는 자료"라고 덧붙였다.

일본은 샌프란시스코 조약에 기재된 포기해야 할 영토는 제주도, 거문도, 울릉도를 비롯한 조선으로 규정돼 있다며 독도는 포함되지 않았다며 영유권을 주장하고 있다.[뉴시스 2020.12.12]

독도본부 2020.12.22 www.dokdocenter.org

관련
내용
관련내용이 없습니다

 


| 개 요 | 이 책은 2008년도에 일본 중의원에서 독도문제와 관련해 내각에 제출한 ...

 

 
  Copyright ⓒ 2001.독도본부. All rights reserved
전화 02-747-3588 전송 02-738-2050 ⓔ-Mail : dokdo2058@korea.com
후원 : 기업은행 024-047973-01-019(독도본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