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독도본부는    · 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    · 오시는길    · 메일보내기    · 사이트맵

2019년 06월 26일 수요일

내용검색  

독도소식

시사초점

알림

참여마당

틀린보도 바로알기

  현재위치 > 독도본부 > 소식/시사/틀린보도 > 독도소식

 


울릉군 독도박물관‧수원광교박물관 공동기획 전시회

“한국인의 얼, 독도에 심다” 개최
         
▲ 독도박물관‧수원광교박물관 공동기획 전시회 포스터(제공=울릉군)

울릉군 독도박물관이 수원광교박물관과 오는 22일부터 7월 14일까지 수원광교박물관 사운실에서 "한국인의 얼, 독도에 심다"라는 제목의 공동기획전시회를 개최한다.

이번 전시는 일본이 매년 2월 22일 '다케시마의 날' 행사를 통해 주장하고 있는 불법적 독도영유권에 정면으로 대응하기 위해 기획됐다는 점에서 큰 의미를 가진다. 이번 전시에서는 독도가 한국의 실효적 지배 속에서 관리되고 보호되어 왔음을 입증하는 전시이기 때문이다.

특히 이번 전시에는 전시공간을 동도 접안시설, 몽돌해변, 독도경비대, 독도등대, 서도주민숙소, 물골 등 독도의 주요 지점을 재구성해 독도의 공간적 이해를 도모함과 동시에, 해당 위치에 건립된 인공물 모형들이 전시된다.

한국정부의 행정적 독도관리를 보여주는 지적삼각점, 기본수준점 등국가기준점류, 독도 근현대사의 시련과 극복과정을 보여주는 경상북도독도지표, 독도조난어민위령비 등 비석류, 독도수호의 최전선에서 목숨을 바친 경찰들의 위령비들, 독도가 한국인의 삶의 터전으로 이용돼 왔음을 보여주는 각종 인명각석문 등 다양한 성격의 인공물 모형 64점을 통해 이들이 가지는 역사적 중요성 및 의의를 상세히 보여준다.

또한 독도는 지리적인 요인과 천연보호구역이라는 특수성으로 인해 일반 국민들이 독도 전역을 살펴보는 것이 어렵기 때문에 이번 전시를 통해 이에 대한 간접적 체험의 기회도 제공된다.

한편 독도박물관의 초대관장을 역임한 故이종학 관장은 수원 화성 출신으로 그는 사후 평생에 걸쳐 수집한 사료를 독도박물관과 수원광교박물관에 기증한바 있으며, 수원광교박물관은 그의 호를 딴 사운실을 운영 중에 있다. 이러한 연유로 두 기관은 지속적인 문화교류 사업을 추진해 왔으며, 이번 전시도 이러한 맥락에서 개최된다.

김병수 울릉군수는 "다케시마의 날을 통해 독도영유권 주장을 강화해가는 일본정부에 대응하여 독도의 실효적 지배를 위한 한국 정부와 국민들의 희생과 노력의 기록을 보여줄 수 있다는 점을 뜻깊게 생각하며, 이번 전시가 수원시민들에게 새로운 관점에서 독도를 생각해볼 수 있는 기회가 되기를 희망한다." 고 밝혔다. [국제뉴스  2019.02.19]

독도본부 2019.02.19 www.dokdocenter.org
관련
내용
관련내용이 없습니다

 


| 개 요 | 이 책은 2008년도에 일본 중의원에서 독도문제와 ...

 

 
  Copyright ⓒ 2001.독도본부. All rights reserved
전화 02-747-3588 전송 02-738-2050 ⓔ-Mail : dokdo2058@korea.com
후원 : 기업은행 024-047973-01-019(독도본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