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독도본부는    · 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    · 오시는길    · 메일보내기    · 사이트맵

2019년 10월 19일 토요일

내용검색  

독도소식

시사초점

알림

참여마당

틀린보도 바로알기

  현재위치 > 독도본부 > 소식/시사/틀린보도 > 시사초점

 


軍 '일본 초계기 또 근접비행···명백한 도발행위'

日관방, “방위 당국간 의사소통 중요…보고 받았지만 상세한 것 알지 못해”

서욱 합참작전본부장이 23일 오후 국방부에서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우리 해군 함정을 향한 일본 해상자위대 초계기의 근접 위협비행 관련 입장문을 읽고 있다. [연합뉴스]

군 당국은 23일 일본 해상자위대 초계기가 이날 남해 이어도 인근 해상에서 우리 해군 함정(대조영함)을 향해 근접 위협 비행을 했다며 강력한 대응을 시사했다.

서욱 합동참모본부 작전본부장(육군 중장)은 이날 국방부 청사에서 긴급 기자회견을 갖고 “오늘 오후 2시 3분경 이어도 인근 해상에서 일본 초계기가 우리 해군 함정을 명확하게 식별한 상황임에도 불구하고 거리 약 540m, 고도 약 60~70m 저고도로 근접 위협 비행을 한 것은 명백한 도발행위로 간주한다”고 밝혔다.  

서 중장은 “지난해 12월 20일 일본의 저고도 근접 위협비행과 관련해 그동안 우리 한국은 인내하면서 절제된 대응을 하였음에도 불구하고 일본은 올해 1월 18일, 22일에도 우리 해군 함정에 대해 근접 위협비행을 실시했다”고 말했다.
 

국방부가 지난 4일 한일 '레이더 갈등' 일본 측 주장을 반박하는 동영상을 유튜브에 공개했다. 조난 선박 구조작전 중인 광개토대왕함 상공에 저고도로 진입한 일본 초계기 모습(노란 원)으로 해경 촬영 영상이다. [국방부 유튜브 캡처]

그는 “이러한 사실에 대해 일본 정부에 분명하게 재발 방지를 요청했음에도 오늘 또다시 이런 저고도 근접 위협 비행을 한 것은 우방국 함정에 대한 명백한 도발행위이므로 일본의 저의를 의심하지 않을 수 없으며, 이를 강력하게 규탄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또다시 이런 행위가 반복될 경우, 우리 군의 대응 행동수칙에 따라 강력하게 대응해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에 앞서 지난해 12월 20일 동해 공해 상에서조난 한 북한 선박을 구조하고 있던 해군 광개토대왕함과 해경 삼봉호에 일본 해상자위대 P-1 초계기가 접근한 뒤 일본 측이 레이더 조준을 당했다고 주장해 논란이 일었다.
 
당시 광개토대왕함은 근접하는 일본 초계기를 향해 경고통신을 하지 않았지만, 이날 경계작전 중이던 대조영함은 일본 초계기를 향해 ‘접근하지 말라’는 취지의 경고통신을 한 것으로 전해졌다.

우리 국방부의 발표와 관련해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일본 관방장관은 “한일 방위 당국 간 의사소통을 하는 것이 중요하다”라고 말했다. 

스가 장관은 이날 오후 정례 기자회견에서 일본 초계기 근접비행에 대한 기자의 질문에 “그런 보도가 있다는 보고는 받았지만 상세한 것은 알지 못한다”면서 이같이 말했다.[중앙일보2019.01.23 ]

독도본부 2019.01.23 www.dokdocenter.org
관련
내용
관련내용이 없습니다

 


| 개 요 | 이 책은 2008년도에 일본 중의원에서 독도문제와 관련해 내각에 제출한 ...

 

 
  Copyright ⓒ 2001.독도본부. All rights reserved
전화 02-747-3588 전송 02-738-2050 ⓔ-Mail : dokdo2058@korea.com
후원 :국민은행 024-047973-01-019(독도본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