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독도본부는    · 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    · 오시는길    · 메일보내기    · 사이트맵

2019년 08월 23일 금요일

내용검색  

한국의 해양정책

일본의 해양정책

중국의 해양정책

세계의 해양정책

세계의 영토분쟁

  현재위치 > 독도본부 > 해양정책과 영토분쟁 > 세계의 영토분쟁 > 자료

 


日, 센카쿠해역 ‘드론’ 비행에 전투기 첫 긴급발진

일본 자위대가 지난 18일 중국과 영유권 분쟁을 겪는 센카쿠(중국명 댜오위다오)열도 주변 해역에 중국 해경국 어선이 진입한 뒤 드론 추정 비행물체가 확인됐다며 전투기를 긴급발진시킨 것으로 나타났다.

언론 보도에 따르면 일본 해상보안본부는 중국 해경국 어선 4척이 전날 자국 영해에 진입했으며 뒤이어 소형 무인기(드론) 추정 물체 1대가 상공을 비행하는 것을 처음으로 확인했다.

이나다 도모미 방위상은 19일 기자회견에서 이와 관련, 당시 항공자위대가 F15 전투기 등 4대를 긴급발진시켰다고 밝혔다.

이나다 방위상은 "(드론 비행은) 영공 침해에 해당한다고 생각한다"면서 "이러한 행동은 사태를 악화시키는 것으로 받아들일 수 없다"며 "우리나라에 대한 주권 침해"라고 주장했다.

항공자위대가 드론 추정 물체가 발견됐다며 전투기를 긴급발진시킨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스가 요시히데 관방장관은 이날 오전 정례 브리핑에서 "중국 측에 의해 일방적으로 사태를 악화시키는 행위는 일어나서는 안 된다"며 "전날 외교 루트를 통해 중국 측에 강력히 항의했다"고 밝혔다. [KBS뉴스 2017.05.19]

독도본부 2017.05.28 www.dokdocenter.org

관련
내용
관련내용이 없습니다

 


| 개 요 | 이 책은 2008년도에 일본 중의원에서 독도문제와 관련해 내각에 제출한 ...

 

 
  Copyright ⓒ 2001.독도본부. All rights reserved
전화 02-747-3588 전송 02-738-2050 ⓔ-Mail : dokdo2058@korea.com
후원 : 기업은행 024-047973-01-019(독도본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