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독도본부는    · 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    · 오시는길    · 메일보내기    · 사이트맵

2019년 10월 14일 월요일

내용검색  

한국의 해양정책

일본의 해양정책

중국의 해양정책

세계의 해양정책

세계의 영토분쟁

  현재위치 > 독도본부 > 해양정책과 영토분쟁 > 세계의 영토분쟁 > 자료

 


中외교부 '댜오위다오 드론 비행은 언론사 촬영용'



화춘잉 중국 외교부 대변인(중국 외교부 제공) © News1

중국 정부는 19일 동중국해 센카쿠(尖閣) 열도(중국명 댜오위다오·釣魚島) 주변 해상에서 일본 측에 의해 목격된 드론(소형 무인기)에 대해 "언론사에서 항공촬영용으로 띄운 것"이라고 해명했다.

화춘잉(華春瑩)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해당 드론에 대해 "중국 해경국에서 보낸 것도, 군사 활동도 아니다"며 이같이 밝혔다.

앞서 일본 정부는 중국 해경선이 전날 오전 센카쿠 열도 인근 해상의 자국 영해를 일시 침범한 데다 드론까지 띄워 "긴장을 고조시켰다"며 중국 측에 "엄중 항의했다"고 밝혔었다.

일본 정부는 중국의 이번 드론 비행과 관련해 항공자위대 전투기를 긴급발진(스크램블)시키기도 했다.

그러나 화 대변인은 "댜오위다오는 중국 고유의 영토"라면서 일본 측의 항의를 "받아들일 수 없다"고 말했다. [뉴스1 2017.05.19]

독도본부 2017.05.28 www.dokdocenter.org

관련
내용
관련내용이 없습니다

 


| 개 요 | 이 책은 2008년도에 일본 중의원에서 독도문제와 관련해 내각에 제출한 ...

 

 
  Copyright ⓒ 2001.독도본부. All rights reserved
전화 02-747-3588 전송 02-738-2050 ⓔ-Mail : dokdo2058@korea.com
후원 : 기업은행 024-047973-01-019(독도본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