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독도본부는    · 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    · 오시는길    · 메일보내기    · 사이트맵

2019년 08월 20일 화요일

내용검색  

한국의 해양정책

일본의 해양정책

중국의 해양정책

세계의 해양정책

세계의 영토분쟁

  현재위치 > 독도본부 > 해양정책과 영토분쟁 > 세계의 영토분쟁 > 자료

 


대만, '저인망 불법조업' 中 어선 또 나포…양안 갈등 격화되나

대만 당국이 남중국해에서 조업하던 중국 선박을 나포한 데 이어 대만 인근 해역에서도 중국측 어선을 나포했다.

30일 대만 연합보 등에 따르면 대만 지룽(基隆) 해순서(해경)는 전날 대만 북부의 부속섬 펑자위(彭佳嶼)에서 북동쪽으로 37㎞ 떨어진 해상에서 조업중이던 중국 어선 저링위(浙嶺漁)69173호를 나포했다.

중국 저장(江省)성 원링(溫嶺)시에서 출항한 이 어선은 배에 그물을 매달아 바다 밑바닥까지 훑고 다니며 수산물을 쓸어담는 저인망식 조업을 하고 있었다고 해순서는 전했다.

 
대만 당국은 선장 궈(郭)씨를 체포하고 선주측에 최대 240만 대만달러(9천만원)의 벌금을 부과할 것으로 알려졌다.

대만 당국은 올해 들어서만 대만 주변 해역에서 조업을 벌이던 중국 어선 4척을 적발, 모두 660만 대만달러(2억5천만원)를 벌금으로 부과했다.


지난 21일엔 남중국해 북부 둥사(東沙·프라타스 군도)군도 해역에서 희귀 산호어류를 조업하던 홍콩어선 타이샤(台沙)2288호를 나포, 중국 국적 선원 20명을 붙잡아 조사를 벌이고 있다.

대만이 올해부터 중국측의 불법 조업 어선을 겨냥해 단속을 대폭 강화하면서 양안관계가 한층 얼어붙을 수 있다는 관측도 나온다.

이에 대해 마샤오광(馬曉光) 중국 국무원 대만판공실 대변인은 "어민들에 대한 난폭한 대우를 중단하고 이들의 생명, 재산, 안전을 보장해야 한다"며 자국인 선원 의 석방을 요구했다.

 
대만 해상서 저인망식 조업을 벌인 중국 어선 <대만 연합보 캡처>

[연합뉴스  2017.03.30]

독도본부 2017.04.09 www.dokdocenter.org
관련
내용
관련내용이 없습니다

 


| 개 요 | 이 책은 2008년도에 일본 중의원에서 독도문제와 관련해 내각에 제출한 ...

 

 
  Copyright ⓒ 2001.독도본부. All rights reserved
전화 02-747-3588 전송 02-738-2050 ⓔ-Mail : dokdo2058@korea.com
후원 : 기업은행 024-047973-01-019(독도본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