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독도본부는    · 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    · 오시는길    · 메일보내기    · 사이트맵

2017년 05월 23일 화요일

내용검색  

옛지도

요즘지도

기사

칼럼

논문

그 외

  현재위치 > 독도본부 > 동해? 조선해 > 기사

 


독도 주변 조업 어선의 통신감도 개선한다

수협 울릉어업정보통신국, 10년 만에 무선통신 업무 재개


 ▲통신국 및 중계소 시설 현황./해수부 제공

2006년에 중단된 수협 울릉어업정보통신국의 무선통신업무가 이달부터 재개돨 전망이다.

해양수산부는 울릉도, 독도 인근 조업 어선의 안전관리와 해양영토 주권 강화를 위해 2006년에 중단된 수협 울릉어업정보통신국의 무선통신업무를 이달부터 재개할 계획이라고 26일 밝혔다.

울릉어업정보통신국은 이달부터 3개월 간 시험통신을 통해 운영 상 문제점이 있을 경우 이를 개선하고 현지 어업인 의견을 수렴한 후 내년부터 정식으로 통신업무를 재개한다.

우리나라 최동단에 위치한 울릉어업정보통신국은 1966년부터 40년 간 동해 및 대화퇴 주변 어장 어선의 안전 업무를 담당 했으나 지난 2006년 수협 경영합리화의 일환으로 무선통신업무를 포항어업정보통신국으로 이관·통합하고 인원과 기능을 축소함에 따라, 어업통신시설 유지·관리 및 어업인 안전교육 업무만 수행했다.

그간 포항어업정보통신국은 원격제어를 통해 무선통신 서비스를 제공했다. 그러나 통신 감도가 저하되고 울릉지역 어업인이 무선통신 가입을 위해 직접 포항어업정보통신국으로 방문해야 하는 등 현장 애로사항이 많았다. 이에 현지 어업인들은 울릉어업정보통신국의 무선통신업무 재개를 지속적으로 요청했다.

 한편 초단파대 무선전화(VHF-DSC) 설치의무 대상 어선이 5t이상에서 내년부터 2t으로 확대됨에 따라 동해권역의 교신가입 어선 척수가 지난해 2천811척에서 내년도에는 3천926척으로 증가할 예정이다. 이에 따른 통신량 증가로 당해 지역 어업정보통신 인프라 확충은 매우 시급한 정책 과제였다.

최완현 해수부 어업자원정책관은 "최근 북한의 연이은 도발과 중국어선 불법어업 증가 등을 감안할 때 우리 어선의 안전조업 지원 강화 및 해양영토 주권 강화를 위해 울릉어업정보통신국의 무선통신업무 재개가 반드시 필요하다"며 "올해 시험통신 결과를 토대로 앞으로 울릉어업정보통신국 역할을 확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경인일보  2016.09.26]

독도본부 2016.10.05 www.dokdocenter.org

관련
내용
관련내용이 없습니다

 


| 개 요 | 이 책은 2008년도에 일본 중의원에서 독도문제와 관련해 내각에 제출한 ...

 

 
  Copyright ⓒ 2001.독도본부. All rights reserved
전화 02-747-3588 전송 02-738-2050 ⓔ-Mail : dokdo2058@korea.com
후원 : 기업은행 024-047973-01-019(독도본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