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독도본부는    · 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    · 오시는길    · 메일보내기    · 사이트맵

2017년 05월 23일 화요일

내용검색  

옛지도

요즘지도

기사

칼럼

논문

그 외

  현재위치 > 독도본부 > 동해? 조선해 > 기사

 


동해를 일본해로 표기…한심한 '대학앱'

성균관대·경희대·건국대, 동해는 일본해, 독도는 리앙쿠르 암초로
앱에 구글 지도 사용한 탓..사실관계 조차 파악 못해
학생들 "단순 실수 아닌 관심 부족 때문" 지적


 성균관대, 경희대, 건국대 공식 애플리케이션(왼쪽부터)의 캠퍼스 지도를 확인하면 나타나는 지도. 세 곳 모두 동해를 ‘일본해’로 잘못 표기하고 있다. (사진=성균관대, 경희대, 건국대 공식 앱 화면 갈무리)

“‘민족의 정기’를 이어받았다고 자랑하는 학교가 동해를 ‘일본해’로 표기한 지도를 쓰다니 한심하다” “아무리 구글 지도를 사용했다지만 대학 측의 무관심이 빚어낸 문제 아니냐”

서울 시내 일부 주요 대학들의 공식 애플리케이션(앱) 지도 화면에 동해가 ‘일본해’, 독도는 ‘리앙쿠르 암초’로 표기돼 있는 것으로 나타나 빈축을 사고 있다. 이들 대학들이 자체 앱에 구글 지도를 사용한 탓이다. 

최근 화웨이·테슬라 등 외국 기업들이 자사 홈페이지에서 동일한 방식으로 지도를 게재해 사회적으로 논란을 불러왔던 만큼 국내 유수의 대학들이 동일한 문제를 일으킨 것은 무관심과 부주의 때문이라는 지적이다. 

6일 국내 주요 대학 앱을 살펴본 결과, 성균관대·경희대·건국대 등이 동해는 일본해로, 독도를 리앙쿠르 암초로 표기하고 있었다. 이들 대학의 앱은 캠퍼스 지도와 버스 노선 등 표시에 구글 지도를 이용하고 있다. 

구글은 ‘maps.google.com’과 별도로 ‘maps.google.co.kr’버전을 제공한다. 이중 ‘maps.google.com’으로 접속하면 동해는 일본해로, 독도는 리앙쿠르 암초’로 표기된다.

‘maps.google.co.kr’로 접속하면 정상적으로 동해와 독도로 나타난다. 대학 측이 민감한 표기 문제에 대한 별 다른 의식 없이 앱에 글로벌 버전을 연결해 사용한 결과 이런 현상이 빚어진 것이다. 

반면 서울대·고려대·중앙대 등이 학교 앱에 국내 포털사이트 지도를 활용해 동해와 독도를 바르게 표기하고 있는 것과는 비교된다. 또 한양대는 이들 대학과 마찬가지로 앱에 구글 지도를 사용하고 있지만 동해와 독도를 바르게 표기하고 있다.

이런 사실이 알려지자 해당 학교 학생들은 “학교 측이 조금만 관심을 기울였다면 있을 수 없는 일”이라며 질타했다. 건국대에 재학 중인 김모(24)씨는 “위안부 피해자 할머니들에 대한 일본 정부의 10억엔 지원 문제 등을 두고 사회적인 논란이 끊이지 않는 상황에서 씁쓸한 기분”이라며 “내가 다니는 학교가 이런 사소한 부분들을 지키지 않는다고 생각하니 부끄럽기도 하다”고 말했다.

‘독도 지킴이’로 불리는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는 “한국을 대표하는 대학들이 자신들을 소개하는 앱에서 동해와 독도 표기를 제대로 안 하는 것은 실수가 아닌 관심 부족 탓”이라면서 “교환 학생, 유학생 등 외국인 학생들이 국내 대학으로 많이 오고 있는 시대에 대학들이 이런 기본적인 것에 좀 더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고 지적했다. 

해당 대학들은 이런 사실 자체를 모르고 있는 경우가 많았다. 성균관대 관계자는 “구글 지도 자체의 문제이지 학교 측에서 일부러 동해를 일본해로 표기한 것은 아니다”고 하면서도 “동해, 독도 표기가 제대로 돼 있는 지도 서비스로 변경하는 방안을 검토해 보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경희대·건국대 측도 “동해를 일본해로 표기하고 있다는 사실을 미처 확인하지 못하고 있었다”며 “사실 관계를 파악해 대응책을 논의해 보도록 하겠다”고 전했다.[이데일리 2016.09.07]

독도본부 2016.09.25 www.dokdocenter.org
관련
내용
관련내용이 없습니다

 


| 개 요 | 이 책은 2008년도에 일본 중의원에서 독도문제와 관련해 내각에 제출한 ...

 

 
  Copyright ⓒ 2001.독도본부. All rights reserved
전화 02-747-3588 전송 02-738-2050 ⓔ-Mail : dokdo2058@korea.com
후원 : 기업은행 024-047973-01-019(독도본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