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독도본부는    · 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    · 오시는길    · 메일보내기    · 사이트맵

2018년 01월 18일 목요일

내용검색  

옛지도

요즘지도

기사

칼럼

논문

그 외

  현재위치 > 독도본부 > 동해? 조선해 > 기사

 


용인시 처인구청 홈페이지 동해→일본해 표기 '충격'

'독도'는 '리앙쿠르 암초'로 표기

▲ 용인시 처인구청 홈페이지 구청안내 '찾아오시는길'에 '동해'가 아닌 '일본해'로 표기되어 있다. (사진='처인구청' 홈페이지 캡처)

용인시 처인구청(구청장 송면섭) 공식홈페이지(www.cheoingu.go.kr)에 버젓이 '동해'를 '일본해'로 '독도'를 '리앙쿠르 암초'로 표기된 지도를 사용하고 있어 적지 않은 파장이 예상된다.최근 국내 굴지의 기업체들의 무분별한 일본해 표기 지도 사용으로 논란이 된바 있으며, 이에 소비자단체 및 네티즌들에게 뭇매를 맞기도 했다.

3월12일 용인시 처인구청 홈페이지에서 구청안내 '찾아오시는길' 구글지도를 축소해보면 대한민국 전도와 함께 '동해'를 '일본해'로 표기된 것을 확인할 수 있다.또한 대한민국 영토인 '독도'의 공식지명을 무시한 채 '리앙쿠르 암초'로 표기된 것을 볼 수 있다.


▲ 용인시 처인구청 홈페이지 구청안내 '찾아오시는길'에 '동해'가 아닌 '일본해'로 표기되어 있다. (사진='처인구청' 홈페이지 캡처)


▲ 용인시 처인구청 홈페이지 구청안내 '찾아오시는길'에 '독도'가 아닌 '리앙쿠르 암초'로 표기되어 있다. (사진='처인구청' 홈페이지 캡처)

이처럼 국가기관인 구청이 기본적인 홈페이지에서 조차 국민 정서에 역행하는 지도를 사용하고 있다는 점은 일종의 '관리소홀'이자 '안전불감증'이다.

앞서 일본이 부당하게 독도 영유권을 주장하며 우리나라를 자극해온 탓에 해당 사안에 민감해진 상황이다.용인시 처인구청 측 입장에서는 의도성이 없다고 반문 할 수 있겠지만 조금만 신경 쓰면 '일본해' 대신 '동해'로 표기된 올바른 지도를 사용할 수 있으면서도 이를 소홀히 했다는 지적을 피할 수 없게 됐다.

시민단체 관계자는 "모범을 보여야 할 국가기관인 용인시 처인구청의 일본해 표기는 독도 영유권과도 연결되는 중대 사안으로 책임을 면할 수 없다"고 주장했다.

또 "일본해라는 명칭 자체에 국권을 빼앗긴 우리의 피멍든 과거사가 고스란히 담겨 있는 만큼 동해 표기가 일본해로 고착되지 않도록 국가차원에서 실효성 있는 대안을 찾아내야 한다"고 전했다.[국제뉴스 2015.03.12]독도본부 2015.03.12 www.dokdocenter.org
관련
내용
관련내용이 없습니다

 


| 개 요 | 이 책은 2008년도에 일본 중의원에서 독도문제와 관련해 내각에 제출한 ...

 

 
  Copyright ⓒ 2001.독도본부. All rights reserved
전화 02-747-3588 전송 02-738-2050 ⓔ-Mail : dokdo2058@korea.com
후원 : 기업은행 024-047973-01-019(독도본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