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독도본부는    · 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    · 오시는길    · 메일보내기    · 사이트맵

2024년 02월 29일 목요일

내용검색  

독도소식

시사초점

알림

참여마당

틀린보도 바로알기

  현재위치 > 독도본부 > 소식/시사/틀린보도 > 독도소식

 


일본 대지진 영향, 한반도 1.6∼3.32cm 동쪽 이동

진앙지 가까운 독도 최대 5.57cm 움직여


 
지난 2011년 발생한 일본 대지진 영향으로 우리나라 육지가 동쪽으로 1.6~3.32㎝(울릉도 4.64㎝, 독도 5.57㎝)가 이동했다. 

2011년 3월에 발생한 일본 대지진의 영향으로 한반도가 동쪽으로 1.6∼3.32cm가량 움직인 것으로 최종 확인됐다.

일본에서 가까운 울릉도와 독도는 4∼5cm 넘게 지각변동이 발생했다.

국토교통부 국토지리정보원은 일본 대지진의 영향을 반영해 이와 같이 변동된 국가기준점(위성기준점 79점, 통합기준점 1천200점) 위치값을 27일 지리정보원 홈페이지(www.ngii.go.kr)에 고시한다고 21일 밝혔다.

국가기준점이란 국토부 장관이 전 국토를 대상으로 주요 지점마다 설치한 측량이 되는 기준점으로 건설 공사나 지도·지적도 제작, 공간정보 등을 구축할 때 모든 측량의 기준이 된다.

지진의 영향으로 우리나라의 국가기준점 좌표를 변경 고시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지리정보원은 일본 대지진 이후 변동된 국가기준점의 위치값을 계산하기 위해 2011년 4월부터 2012년 3월까지 축적된 위성기준점 데이터로 지진 전·후의 위치변화를 분석했다.

그 결과 육지지역은 동쪽 방향으로 평균 2.16cm, 최소 1.6cm, 최대 3.32cm 움직인 것으로 확인됐다. 특히 진앙에서 가장 가까운 울릉도와 독도는 각각 4.64cm, 5.57cm가 이동해 지진에 의한 지각변동이 상대적으로 큰 것으로 나타났다.

일본 지진 발생 직후에 지리정보원이 발표한 측량에서는 한반도가 동쪽 방향으로 1.3∼2.8cm, 울릉도와 독도는 각각 4.1cm와 5.1cm 이동했으나 지진 이후에도 일정기간 미세한 움직임이 계속돼 변동폭이 다소 커졌다. 현재는 지각이 안정돼 움직임이 없다.

지리정보원은 이와 함께 위성기준점을 기준으로 수평위치(경위도), 높이 값(해발고도), 중력값 등을 측정해놓은 통합기준점의 위치값도 새로운 위성기준점 좌표와 연결해 다시 산출했다.

지리정보원은 앞으로 지진으로 인한 위치값을 신속하게 변경하기 위해 전국 79개소에 설치된 GPS 신호 수신기(위성기준점)를 상시 모니터링하고 실시간으로 자동 계산해 변화값을 측량 사용자에게 즉시 알릴 수 있는 가이드라인을 만드는 등 지진 대응체계를 수립, 운영할 방침이다.

지리정보원 관계자는 "내비게이션 등은 1∼2m 정도의 자체 오차를 갖고 있어 이번에 변동된 국가기준점에는 영향을 받지 않는다"며 "이번 국가기준점 변경은 지적 등 정밀측량과 공간정보의 정확성 향상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연합뉴스 2014.01.21]

독도본부 2014.01.21 www.dokdocenter.org

관련
내용
관련내용이 없습니다

 


| 개 요 | 이 책은 2008년도에 일본 중의원에서 독도문제와 ...

 

 
  Copyright ⓒ 2001.독도본부. All rights reserved
전화 02-747-3588 전송 02-738-2050 ⓔ-Mail : dokdo2058@korea.com
후원 : 기업은행 024-047973-01-019(독도본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