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독도본부는    · 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    · 오시는길    · 메일보내기    · 사이트맵

2019년 06월 19일 수요일

내용검색  

독도위기자료

한일어업협정

영유권문답

독도위기칼럼

독도영유권위기 논문

세계가 보는 독도

일본의 독도정책

동영상강좌

  현재위치 > 독도본부 > 독도영유권위기 > 일본의 독도정책 > 정부

 


교과성  |  동영상  |  정부  |  민간  |  일본공작문서  |  일본의 독도역사왜곡

일본 자민당 간부 '독도 전담 부서 설치'

'다케시마의 날' 행사에 정부·여당 관계자 참석 방안도 논의 중



 일본이 독도 문제를 다룰 영토 문제 전담 부서나 전문가 위원회 설치를 추진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23일 산케이신문에 따르면 자민당의 호소다 히로유키(細田博之) 간사장 대행은 이날 오전 독도의 영유권을 주장하는 시마네(島根)현 오키(隱岐)섬의 마쓰다 가즈히사(松田和久) 정장(町長)을 만나 이런 의향을 표명했다.

호소다 간사장 대행은 "한국이 불법 점거하고 있는 독도 문제를 전담할 영토문제 담당 부·국(部·局)을 정부 내에 신설하는 방향으로 조정이 이뤄지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오키섬 정장에게 "아베 신조 총리에게 '영토담당 부서가 없다는 것은 좋지 않다'고 말했다"면서 "(전담 부서 신설이) 거의 그대로 될 것이다"고 밝혔다.

야마모토 이치타(山本一太) 오키나와·북방영토 담당상도 이날 마쓰다 정장과 만나 "여러 가지 영토 문제의 과거 역사를 검증하고 국내외에 (일본의 주장을) 발신하는 체제를 만들겠다"고 밝혔다.

이에 대해 NHK는 일본 정부가 전문가 위원회를 설치해 독도와 쿠릴 4개섬(일본명 북방영토) 문제의 역사적 경위를 검증할 예정이라고 보도했다.

마쓰다 정장은 야마모토 담당상에게 독도 담당 부서를 설치하는 것 외에도 오키섬에 독도 역사를 소개하는 기념관을 만들어달라고 요청했다.

일본 정부가 독도 문제를 다룰 영토문제 전담 부서를 부서를 설치할 경우 한국의 강력한 반발이 예상된다.

한편 시마네현 주관으로 내달 22일 열리는 이른바 '다케시마의 날' 행사에 정부·여당 관계자가 참석하는 방안도 논의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시마네현 1구가 선거구인 호소다 간사장 대행은 다케시마의 날 행사에 참석하기로 했다.

신도 요시타카新藤義孝) 총무상은 이날 마쓰다 정장에게 자신은 참석하지 않을 것이라고 밝힌 뒤 "어떤 형태로든 (정부 관계자가) 대응(참석)하는 게 좋다고 생각한다"며 "호소다 간사장 대행 등과 논의하고 있다"고 말했다.

일본 정부는 '다케시마의 날' 행사를 정부 행사로 승격하려다 한국과의 외교 관계를 고려해 올해는 일단 유보했고, 독도 문제의 국제사법재판소 단독제소도 연기했다.[연합뉴스 2013.01.24]

독도본부 2013-01-24 www.dokdocenter.org

 

관련
내용
관련내용이 없습니다

 


| 개 요 | 이 책은 2008년도에 일본 중의원에서 독도문제와 ...

 

.
 
  Copyright ⓒ 2001.독도본부. All rights reserved
전화 02-747-3588 전송 02-738-2050 ⓔ-Mail : dokdo2058@korea.com
후원 : 기업은행 024-047973-01-019(독도본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