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독도본부는    · 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    · 오시는길    · 메일보내기    · 사이트맵

2018년 06월 25일 월요일

내용검색  

한국의 해양정책

일본의 해양정책

중국의 해양정책

세계의 해양정책

세계의 영토분쟁

  현재위치 > 독도본부 > 해양정책과 영토분쟁 > 중국 해양정책 > 자료

 


중국 대륙붕한계위원회에 대륙붕연장신청 제출

 중국 외무성은 14일, 중국의 유엔대표단이 동중국해의 중국연안에서부터 200해리를 넘는 해역에 대한 대륙붕확장을 요구하는 대륙붕경계획정안을 유엔의 대륙붕한계위원회에 제출한 사실을 밝혔다.

 대륙붕경계획정안은「지형과 지질의 특징은 동중국해의 대륙붕이 중국령의 육지가 자연히 연장된 것이라는 사실을 증명하고 있다」고 주장. 오키나와현・센카쿠열도를 포함한 오키나와트래프까지를 자국인 중국의 대륙붕으로 설정하고 있다.

 대륙붕은 연안에서부터 200해리의 배타적경제수역(EEZ) 내의 해저를 가리킨다. 유엔해양법조약에서는 해저의 지각이 육지와 같은 지질이라는 것을 증명할 수 있을 경우 350해리까지의 연장을 인정, 해저자원개발이 가능해진다.

 해양권익 확대를 도모하는 중국은 이 해역의 천연가스와 석유 등의 지하자원을 획득함과 동시에 대륙붕을 근거로 센카쿠열도에 대한 영유권을 국제사회에 각인하려고 획책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일본정부는 해저자원 개발권을 주장할 수 있는「대륙붕」과 배타적경제수역에 대해 일본과 중국의 해안선에서부터 등거리인 중간선을 경계로 하고 있다. 이 때문에 중간선을 넘어 오키나와트래프까지를 대륙붕이라 하는 중국의 주장을 「근거가 없다」고 해왔다. 대륙붕한계위원회에서도 같은 주장을 펼칠 것으로 보인다. (산케이신문 2012.12.14)

 


독도본부 2012. 12. 24.  www.dokdocenter.org

관련
내용
관련내용이 없습니다

 


| 개 요 | 이 책은 2008년도에 일본 중의원에서 독도문제와 관련해 내각에 제출한 ...

 

 
  Copyright ⓒ 2001.독도본부. All rights reserved
전화 02-747-3588 전송 02-738-2050 ⓔ-Mail : dokdo2058@korea.com
후원 : 기업은행 024-047973-01-019(독도본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