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독도본부는    · 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    · 오시는길    · 메일보내기    · 사이트맵

2020년 10월 01일 목요일

내용검색  

독도위기자료

한일어업협정

영유권문답

독도위기칼럼

독도영유권위기 논문

세계가 보는 독도

일본의 독도정책

동영상강좌

  현재위치 > 독도본부 > 독도영유권위기 > 일본의 독도정책 > 정부

 


교과성  |  동영상  |  정부  |  민간  |  일본공작문서  |  일본의 독도역사왜곡

日, 전 재외공관에 독도홍보 지침 하달

'처음있는 일..도발 강도 세다'..정부, 공관에 대응 지시



해외에 있는 일본의 모든 재외공관이 해당 주재국을 상대로 전방위적인 독도 홍보 활동을 시작, 우리 정부가 대응에 나섰다.

외교 소식통은 18일 "일본의 전 공관이 독도 홍보를 위해 뛰고 있다"면서 "전 공관이 동시에 움직이는 것으로 볼 때 일본 외무성의 통일된 지침에 따른 것으로 판단된다"고 밝혔다.

이 소식통은 "이런 움직임은 과거에는 없던 것으로 처음 있는 일"이라면서 "매우 도발 강도가 센 것 같다"고 말했다.

정부 고위 소식통도 "이번에는 일본의 각 공관이 활발하게 움직이고 있다"고 말했다.

일본 재외공관의 전방위적인 독도 홍보는 일본 정부가 자국 신문에 "독도는 일본 땅"이란 광고를 실은 지난 11일 전후로 시작된 것으로 파악됐다.

각국에 주재한 일본대사관은 해당국의 정·관계, 학계, 언론계 등의 주요 인사를 만나거나 주요 기관에 자료를 보내는 방식으로 홍보 활동을 펼치고 있다.

특히 학술단체가 주요 공략 대상이 되고 있다고 소식통들은 전했다. 일본은 적지 않은 해외 학술 단체에 재정 지원을 하고 있다.

일본 공관 관계자들이 지도제작사 등을 찾아가 지도의 독도 표기를 변경해 달라고 요구하는 사례도 있는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

해당 지도제작사가 난색을 보일 경우 분쟁 지역이란 이유를 들면서 독도와 다케시마(독도의 일본명)를 병기해 줄 것을 요구하는 경우도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우리 정부는 일본이 미국을 "주요한 공략 포커스"로 삼고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일본이 미국과 관련된 '샌프란시스코 평화조약', '러스크 서한' 등을 주요한 독도 영유권의 근거로 제시하고 있기 때문이다.

실제 스기야마 신스케(杉山晋輔) 일본 외무성 아시아ㆍ대양주 국장은 지난달 미국을 방문, 미국측에 독도 문제에 대한 자국의 입장을 설명하고 국제사법재판소 제소에 협조해줄 것을 요청했다.

일본의 이런 움직임에 맞서 우리 정부도 각 공관에 대응 지침을 하달했다.

정부 관계자는 "우리 공관에서도 일본측의 움직임을 주시하고 있다"면서 "각 공관에 대응 지침과 대응 논리가 수차례 전달된 것으로 안다"고 말했다.

정부는 대응 지침에서 '일본의 독도 도발이 과거 침략 행위의 연장선에 있다'는 역사적인 측면을 강조하라고 지시한 것으로 전해졌다.

또 지난달 배포한 35만부의 일반인용 홍보 팸플릿 외에 전문적인 내용이 담긴 독도 관련 자료를 공관에 배부한 것으로 알려졌다.[연합뉴스 2012-09-18]

독도본부 2012-09-18 www.dokdocenter.org 

 

관련
내용
관련내용이 없습니다

 


| 개 요 | 이 책은 2008년도에 일본 중의원에서 독도문제와 ...

 

.
 
  Copyright ⓒ 2001.독도본부. All rights reserved
전화 02-747-3588 전송 02-738-2050 ⓔ-Mail : dokdo2058@korea.com
후원 : 기업은행 024-047973-01-019(독도본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