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독도본부는    · 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    · 오시는길    · 메일보내기    · 사이트맵

2020년 08월 03일 월요일

내용검색  

독도위기자료

한일어업협정

영유권문답

독도위기칼럼

독도영유권위기 논문

세계가 보는 독도

일본의 독도정책

동영상강좌

  현재위치 > 독도본부 > 독도영유권위기 > 일본의 독도정책 > 정부

 


교과성  |  동영상  |  정부  |  민간  |  일본공작문서  |  일본의 독도역사왜곡

다케시마 관련 도쿄 첫 집회

日 정부관계자 처음으로 참석

아사히신문 2012.04.12

▲정부관계자가 처음으로 출석한 「다케시마문제 조기해결을 요구하는 도쿄집회(竹島問題の早期解決を求める東京集会)」=도쿄도 치요다구
 
◆「일본이 하나 되어 대처할 필요가 있다」◆
 일한이 영유권을 주장하는 다케시마문제로 「다케시마문제 조기해결을 요구하는 도쿄집회」가 11일, 도쿄도 치요다구에 위치한 헌정기념관에서 있었다. 야마구치 츠요시(山口壮) 외무부장관과 나가시마 아키히사(長島昭久) 총리보좌관 등, 여야당 국회의원(지역출신 5명을 포함), 현의원, 오키노시마쵸 관계자 등 약700명이 참석했다.

 초당파 국회의원으로 구성된 「일본의 영토를 지키기 위해 행동하는 의원연맹」(야마타니 에리코 회장)과 (시마네)현 내 관민단체로 구성된 「다케시마・북방영토반환요구운동 현민회의」(스하마 시게타츠 회장)가 주최하고 (시마네)현 등이 후원했다.

 도쿄에서의 개최는 처음이다. (시마네)현이 2006년부터 매년 개최하고 있는 기념식전도 포함해 다케시마관련 집회에서의 정부관계자 출석도 처음이다.

 인사를 한 야마구치 외무부장관은 「하루아침에 해결될 문제는 아니지만, 평화적 해결을 도모하기 위해 일본이 하나 되어 대처할 필요가 있다. 끈기 있는 외교노력을 실시해나가겠다(一朝一夕に解決する問題ではないが、平和的解決を図るためオールジャパンで対処する必要がある。粘り強い外交努力を行っていく)」고 말했다.

 미조구치 젠베에 (시마네현)지사는 「현민 중심으로 활동해왔지만 일본 전체로 퍼지지 않아 답답했다(県民中心に活動してきたが、日本全体に行き届かず歯がゆい思いだった)」고 말하고 국경낙도에 대한 배려와 정부의 계몽활동 등을 요구했다.

 지역의 보고로는 다케시마영토권확립 오키기성동맹의 회장인 마츠다 카즈히사(松田和久)・오키노시마쵸장(隠岐の島町長)이 다케시마 주변의 어업활동을 중심으로 담당해온 지역의 역사와 반환운동의 경위 등을 설명, 「도쿄집회를 하나의 계기로 여론환기와 영토권확립 조기실현으로 이어지길 바라마지 않는다(東京集会を一つのきっかけに、世論喚起と領土権確立の早期実現につながることを祈っている)」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시마네)현이 정한 「다케시마의 날(竹島の日)」을 각의 결정하고, 국가가 총동원해 조기해결을 위해 노력하는 것과 국제사회로의 어필, 기념식전을 현 주최에서 정부주최로 운영하는 것 등을 요구하는 특별결의를 채택했다. (특별결의는)정부에 제출될 예정이다.
http://mytown.asahi.com/shimane/news.php?k_id=33000001204120008

 

독도본부 2012.04.18.  www.dokdocenter.org

관련
내용
관련내용이 없습니다

 


| 개 요 | 이 책은 2008년도에 일본 중의원에서 독도문제와 ...

 

.
 
  Copyright ⓒ 2001.독도본부. All rights reserved
전화 02-747-3588 전송 02-738-2050 ⓔ-Mail : dokdo2058@korea.com
후원 : 기업은행 024-047973-01-019(독도본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