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독도본부는    · 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    · 오시는길    · 메일보내기    · 사이트맵

2020년 02월 20일 목요일

 

내용검색  


‘신종 코로나’ 혼란 틈타 독도 영유권 주장하는...

日영토상 “독도는 일본 고유영토”... 지자체는 독도 행사 개최
일본의 독도 야욕이 도를 넘어서고 있다. 최근 중국을 비롯한 한국 등 세계 여러 나라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로 혼란을 겪는 틈을 타 일본은 터무니없는 억지 주장을 정당화하려는 움직임을 더 강화하고 있다. 에토 세이이치 영토문제 담당상(장관·영토상)은 지난 2월 3일 시마네현 오키노시마 관계자들과 만나 “‘다케시마(竹島·일본이 주장하는 독도의 명칭)’는 역사적으로도 국제법상으로도 명백한 우리나라(일본) 고유영토”라면서 “다케시마 문제 해결은 주권에 관한 중요한 과제”라고 강조했다. 에토 영토상의 이날 발언은 일본 정부 입장을 재차 반복한 것이다. 일본 정부는 독도가 1905년 ‘다케시마’라는 이름으로 시마네현에 편입 고시된 일본 영토라면 ...
 

독도 영토주권 문제는 중앙정부, 관리·보존은 경...

경북도 독도위원회, 올해 첫 위원회서 의견 제시
2월 19일 오후 도청 회의실에서 ‘경상북도 독도영토 주권관리의 새로운 방향 모색’을 주제로 2020년도 제1차 독도위원회가 열리기 전 위원들이 이철우 경북도지사(가운데)와 환담하고 있다. 경북도 독도위원회가 독도 정책과 관련 영토주권 문제는 중앙정부가, 독도의 관리·보존은 경북도가 담당해야 한다는 의견을 제시했다. 경북도 독도위원회는 지난 2월 19일 오후 도청 회의실에서 ‘경상북도 독도영토 주권관리의 새로운 방향 모색’을 주제로 올해의 제1차 위원회를 열었다. 이날 회의에서 정재 ...

 
  정부, 일본 '독도 도발'에 강력 항의…공사 초치해 유감 표명
  ‘독도는 우리땅’ 조선 정조도 알고 있었다
  정부 무관심, 日 눈치 속에도…수능 '독도' 문제 눈길
  독도 추락 소방헬기 동체 추정 기체 일부 등 '인양'
  “실수할 게 따로 있지…” 독도를 '다케시마'로 표기했던 한국 외교부

  ‘신종 코로나’ 혼란 틈타 독도 영...
  독도 방문 120만명 돌파”…실시간 ...
  광복 70주년 기린 독도 지킴이 ‘강...
  독도 영토주권 문제는 중앙정부, 관...

  남중국해는 중국 앞 바다가 아니다
  '독도 추락 헬기' 사고 원인 밝힐 블...
  중국 군용기의 KADIZ 진입과 핫라인(...
  그날, 미군은 왜 독도에 폭탄을 투하...

 

 

  일본 독도 침탈, 참기 힘든 분노
  일본의 ‘석도=독도’설 부인에 대한 반박
  2007년 독도를 살펴본다. - 5
  2007년 독도를 살펴본다. - 4

 
  南北日, 동해-일본해 병기 문제 논의…'포괄적 의견교환'
  어려운 일도 아닌데…'일본해' 방치한 公기관
  1894∼1904년 日 관보 7건에서 동해를 '조선해'로 표기
  美 국무부 “트럼프가 쓴 ‘일본해’는 美 정부 승인 명칭”

 


日자위대 홍보영상에 ‘독도는 일본땅’ 표시

방위전략 소개 동영상 속 지도에 독도를 日영토와 같은 녹색 표시
유튜브에도 올려… 도발 수위 높여 일본 육상자위대가 1일 유튜브에 올린 홍보 동영상에서 일본 영토를 녹색으로 표시했다. 독도까지 녹색으로 표시해 논란이 일고 있다. 일본 육상자위대가 새로 제작한 ...

 

  미 차관보 센카쿠, 다케시마 문제 협...
  구글맵 다케시마 한국주소 삭제
  워싱턴포스트지 1면 다케시마 르포
  「중국의 덫」에 걸린 한국 
  주일 미대사 시마네현 방문

 

  독도에 러시아 강치종을 옮길 필요는 ...
  [논평]센카쿠 바람에 날려간 일본 노...
  [논평]박종우 선수 잘했다, 대한체육...
  [논평]이명박 대통령 독도 방문의 의...
  [성명]대통령의 독도방문은 독도를 온...

 

'일본의 독도분쟁지화 전략'의 주술과 묵인의 함정

 

  한일어업협정 '폐기'의 딜레마
  日 '학습지도요령', 독도영유권 배제...
  박춘호 재판관, 일본은 독도가 한국 ...
  환경훼손때문에 독도 못 들어간다?

   
 
서도와 동도
서도와 동도
 

 
  동해의 여의주 독도 2020년 2월호
  동해의 여의주 독도 2020년 1월호
  동해의 여의주 독도 2019년 12월호
  동해의 여의주 독도 2019년 11월호
  동해의 여의주 독도 2019년 10월호
  동해의 여의주 독도 2019년 9월호

    

추적권 침해
...
...
...
...

 

 
 
  Copyright ⓒ 2001.독도본부. All rights reserved
전화 02-747-3588 전송 02-738-2050 ⓔ-Mail : dokdo2058@korea.com
후원 :국민은행 006-01-0801-826(독도본부)